삼성중공업, 2300억 규모 컨테이너선 2척 수주

입력 2021-02-04 09:36

제보하기
현재까지 6억 달러 수주…올해 목표액의 8% 달성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1만3000TEU급 컨테이너선. (사진제공=삼성중공업)

삼성중공업은 오세아니아 지역 선주로부터 총 2300억 원 규모의 1만3000TEU급(1TEU=20피트 길이 컨테이너 1개) 대형 컨테이너선 2척을 수주했다고 4일 공시했다.

해당 선박은 2023년 1분기 내 순차적으로 인도될 예정이다.

이번에 수주한 선박은 질소산화물 저감장치(SCR) 및 선박평형수 처리장치(BWTS) 등을 설치해 친환경 규제에 적합하다.

또 각종 연료 절감장치와 스마트십 솔루션 에스베슬(SVESSEL)을 지녀 경제적 운항이 가능하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물동량 회복과 운임 인상 등에 따른 선사 수익성 개선으로 올해 상반기 신조 시장은 컨테이너선이 이끌어 나갈 것으로 전망된다"며 "세계 최대 크기의 컨테이너선 건조 경험과 친환경 기술 등 차별화를 강점으로 수주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중공업은 이번 계약을 포함해 올해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 1척, 컨테이너선 4척 등 총 5척, 6억 달러의 수주 실적을 기록하고 있다.

이는 올해 수주 목표액(78억 달러)의 8%에 해당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제니, SNS 사진에 방역수칙 위반 논란…수목원 측 “일 때문에 온 것”
  • 2
    콜드플레이 방한, 인천공항 목격담에 떠들썩…K팝 스타와 협업하나?
  • 3
    박수홍, 친형 논란 후 유튜브 인기 UP…한 달 만에 70만 구독자 ‘깜놀’

기업 최신 뉴스

  • 1
    단독 롯데마트 동남아 진격…20일 베트남 나트랑에 15호점 오픈
  • 2
    이마트24, 말레이시아에 진출…“상반기 개점 목표”
  • 3
    오후 6시 기준 서울 197명 확진…전주 대비 23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