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안타증권, 총 110억 규모 해외주식 ELS 등 파생결합증권 5종 공모

입력 2021-02-02 10:14

제보하기

(사진 = 유안타증권)

유안타증권은 5일까지 조기 상환형 ELS 등 파생결합증권 5종을 총 110억 원 규모로 공모한다고 2일 밝혔다.

ELS 제4697호는 만기 3년, 조기 상환주기 6개월의 원금비보장형 상품이다. 기초자산은 KOSPI200 지수, NAVER 보통주다. 모든 기초자산이 최초기준가격의 92%(6개월), 90%(12개월) 85%(18개월, 24개월), 80%(30개월, 36개월) 이상일 때 연 8.60%의 세전 수익률로 조기 또는 만기 상환된다.

조기 상환이 되지 않더라도 투자기간 동안 모든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최초기준가격의 60%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없으면 25.80%(연 8.60%)의 세전 수익률로 만기 상환된다. 조건 미충족시 최대 손실률은 마이너스(–) 100%다.

ELS 제4698호는 만기 3년, 조기 상환주기 6개월의 원금비보장형 상품이다. 기초자산은 KOSPI200 지수, 우리금융지주 보통주이며 모든 기초자산이 최초기준가격의 92%(6개월), 90%(12개월) 85%(18개월, 24개월), 80%(30개월, 36개월) 이상일 때 연 7.10%의 세전 수익률로 조기 또는 만기 상환된다.

조기 상환이 되지 않더라도 투자기간 동안 모든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최초기준가격의 55%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없으면 21.30%(연 7.10%)의 세전 수익률로 만기 상환된다. 다만 조건 미충족시 최대 손실률은 –100%다.

ELS 제4699호는 만기 3년, 조기 상환주기 6개월의 원금비보장형 상품이다. 미국증시에 상장된 APPLE, AMD를 기초자산으로 하며, 모든 기초자산이 최초기준가격의 80%(6개월, 12개월), 75%(18개월, 24개월, 30개월), 70%(36개월) 이상일 때 연 11.00%의 세전 수익률로 조기 또는 만기 상환된다.

조기 상환이 되지 않더라도 투자기간 동안 모든 기초자산 중 어느 하나라도 최초기준가격의 40%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없으면 33.00%(연 11.00%)의 세전 수익률로 만기 상환된다. 또한 조건 미충족시 최대 손실률은 –100%다.

이 밖에 KOSPI200, S&P500, EuroStoxx50 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ELS 제4695호, S&P500 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ELS 제4696호를 공모한다.

유안타증권 전국 지점 및 홈페이지, HTS, MTS에서 ELS 제4695, 4696호는 최소 10만 원부터 10만 원 단위로 청약을 할 수 있다. ELS 제4697, 4698호는 최소 100만 원부터 10만 원 단위로 청약 가능하다. ELS 제4699호는 온라인전용 상품으로 홈페이지, HTS, MTS에서 최소 100만 원부터 10만 원 단위로 청약이 가능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단독 차세대 차량 통신 기술 웨이브 밀던 국토부, 5G-V2X 도입 연구 나섰다
  • 2
    “서예지 ‘김정현 질문 받지말라’ 거부되자 시사회 불참 통보”
  • 3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4/13)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공시] 이디티, 60억 규모 유상증자 결정
  • 2
    [오늘의 종목] 코스피 5개, 코스닥 6개 상한가 / 하한가 종목 없음
  • 3
    [테마동향] 13일, 바이오시밀러(+3.75%), 헬스케어(+3.33%) 관련주 테마 상승…수산업(-4.31%), 탄소 배출권(-1.31%) 관련주 테마 하락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