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인스타그램 프로필에서 노래 나온다

입력 2021-01-26 20:14

제보하기

(사진제공=인스타그램)

페이스북이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 앱에서 음악을 사용할 수 있는 기능을 26일 국내에서 선보인다.

‘음악'은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스토리, 페이스북 프로필 등에 이용자가 원하는 음악을 적용할 수 있는 기능이다. 각 앱에서 제공되는 음악 라이브러리에서 원하는 노래를 검색해 활용할 수 있다.

이번 서비스 출시로 ‘음악 스티커', ‘가사 스티커’ 등 많은 국내 이용자들이 고대해 온 다양한 부가 기능을 한국에서도 사용할 수 있게 됐다. 이용자들은 ‘음악 스티커’로 15초 분량의 스토리 영상이나 사진에 배경 음악을 추가할 수 있다. 스토리 업로드 시 음악을 선택하고 그중에서도 원하는 구간을 선택해 사진이나 영상에 적용할 수 있다. 특정 곡이나 다양한 장르 및 분위기의 곡을 검색하거나 추천 혹은 둘러보기 탭에서 원하는 곡을 선택해 사용할 수도 있다.

가사 서비스를 지원하는 음원에 한해 ‘가사 스티커’ 기능도 사용할 수 있다. 가사가 등록된 노래를 선택할 경우 가사가 자동으로 팝업된다. 노래 가사에 애니메이션 효과, 텍스트 변환 효과 등을 적용해 게시물과 곡의 분위기에 맞는 스토리를 자유롭게 꾸밀 수 있다.

스토리에 사용된 ‘음악 스티커’를 클릭하면 해당 아티스트의 인스타그램 혹은 페이스북 계정으로 연결된다.

스토리의 기존 인기 기능 중 하나인 ‘질문’ 스티커에도 음악을 활용한 ‘음악 질문 스티커’가 추가된다. 이용자들은 ‘음악 질문 스티커'를 활용해 스토리에 특정 음악에 대한 질문을 올릴 수 있고, 음악을 활용한 답변도 가능하다.

페이스북 프로필에서 음악으로 자신을 표현할 수 있다. 취미 및 관심사를 공유할 수 있는 소개 섹션이나 프로필 상단에 원하는 곡을 고정에 배경 음악을 설정할 수 있는 ‘프로필 음악’ 기능도 도입된다. 프로필 방문 시 해당 곡을 90초까지 재생할 수 있으며, 곡을 클릭해 아티스트의 페이스북 페이지를 방문할 수도 있다.

국내 음악 기능 도입은 한국음악저작권협회 및 SM, JYP, YG, 카카오M 등을 비롯한 유수의 레이블 및 유통사들과의 적극적인 라이센스 협력을 통해 이루어졌다.

홍진영 한국음악저작권협회 회장은 “음악을 감상하고 활용하는 방법이 다양하게 변화하고 있는 만큼, 글로벌 최대 SNS 플랫폼인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의 음악 기능은 이용자들이 일상 속에서 더욱 다양한 음악 저작물을 접할 기회가 될 것”이라며 “이번 음악 기능 도입으로 국내 음악문화 향상 및 발전이 가속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에이핑크, 더 보이즈 등 국내외 유명 아티스트가 소속된 레이블을 산하에 두고 있는 카카오M 이승복 음악컨텐츠사업부문 음악유통사업본부장은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은 아티스트들의 활동에 있어 필수적인 공간으로 자리 잡았다”며 “음악 기능이 아티스트와 팬들이 더욱 다채로운 방식으로 음악을 공유할 수 있는 매개체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페이스북은 국내 음악 기능 도입을 시작으로 더욱 많은 국내 레이블 및 파트너와의 협업을 통해 페이스북 및 인스타그램 내에서 이용자 간 보다 다채롭고 활발한 소통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상보] 국제유가, 달러 강세·증산 가능성에 하락...WTI 3.2%↓
  • 2
    [상보] 뉴욕증시, 미 국채금리 주시 속 혼조...나스닥 0.56%↑
  • 3
    국제 관광비행 확대에 선택지 다양…가격ㆍ여행지 골라 타자

기업 최신 뉴스

  • 1
    '미니멀리즘' 빠진 화장품 시장…패드 한장으로 스킨케어ㆍ팩트로 수분충전까지
  • 2
    MZ세대 패션트렌드는 ‘로고 플레이’…아미·메종키츠네·아크네 인기
  • 3
    새 학기 노트북 대전…경량화·폼팩터 변형 '각축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