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아린 기부, 저소득층 위해 1000만원 상당 내의 전달 '선한 영향력'

입력 2021-01-22 10:02

제보하기

(사진제공=비즈엔터)

오마이걸 아린이 기부에 나서면서 선한 영향력을 행사했다.

아린은 20일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열매를 통해 독거어르신 및 저소득 취약계층을 위해 약 1000만 원 상당의 내의(563벌)를 전달했다.

기부에 나선 아린은 "지속적인 코로나19 확산세로 인해 더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이웃들에게 따뜻한 온정을 더하고자 기부하게 됐다"고 밝혔다.

김용희 서울 사랑의열매 사무처장은 "추운 날씨에 소외된 지역주민에게 방한용품을 전달,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마이걸 아린은 현재 KBS 2TV '뮤직뱅크' MC로 활약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넥슨 “메이플스토리 유저들과 소통 위한 간담회 준비할 것”
  • 2
    출근길 지하철 1호선 또 고장…코레일 “1호선 청량리역 신호 장애로 양방향 지연”
  • 3
    [증시 키워드] 스푸트니크V 공급부족 소식에 이트론ㆍ이화전기 '급등'…의약품 판매중지 결정에 바이넥스 '급락'

사회 최신 뉴스

  • 1
    자사고 뉴타운 이전 추진 검토에 “자사고 죽이기…교육현장 교란 행위"
  • 2
    최성재 결혼, 예비신부 누구?…고등학교 동창과 백년가약
  • 3
    심은우 공식입장, 학폭 의혹 사실무근…피해자 측 “15년 치 진술 증거 있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