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지역별 현황] 서울 2만2339명·경기 1만7959명·대구 8132명·인천 3513명·경북 2761명·검역 2592명 순

입력 2021-01-16 09:54

제보하기
서울·경기·인천 확진자, 전체 확진자의 61.0%

(출처=질병관리청 홈페이지)

정부의 강력한 방역 대책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다소 줄어든 500명대를 기록했다. 이로써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닷새째 500명대를 유지했다. 다만 여전히 전국 곳곳에서 요양시설이나 의료기관을 중심으로 산발적 감염이 잇따르는 데다 개인 간 모임이나 접촉을 통한 감염 비율이 높아 정부는 현행 거리두기(수도권 2.5단계, 비수도권 2단계)와 5인이상 모임금지 조치를 2주 연장하기로 했다.

서울·경기를 중심으로 감염이 확산하면서 전국에선 15일 하루 동안 총 580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확인됐다. 이로써 국내 코로나19 총확진자 수는 7만1820명이 됐다. 서울·경기·인천 확진자는 전체 확진자의 61.0%에 달한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16일 0시 현재, 전일 0시 대비 확진자 580명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아 전국 확진자 수는 7만1820명으로 늘었다.

지역별로는 서울에서 156명이 감염됐고, 부산에서 61명, 대구에서 23명, 인천에서 33명, 광주에서 6명, 대전에서 5명, 울산에서 8명, 세종에서 1명, 경기에서 168명, 강원에서 23명, 충북에서 6명, 충남에서 8명, 전북에서 17명, 전남에서 13명, 경북에서 20명, 경남에서 20명, 제주에서 4명의 확진자가 추가됐다. 검역소에서는 신규 확진자가 8명 발생했다.

이로써 전국 시·도별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서울 2만2339명 △경기 1만7959명으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이어 △대구 8132명 △인천 3513명 △경북 2761명 △검역소 2592명 △부산 2381명 △충남 1892명 △경남 1747명 △강원 1525명 △충북 1457명 △광주 1418명 △전북 984명 △대전 945명 △울산 868명 △전남 644명 △제주 497명 △세종 166명 순으로 나타났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넥슨 “메이플스토리 유저들과 소통 위한 간담회 준비할 것”
  • 2
    출근길 지하철 1호선 또 고장…코레일 “1호선 청량리역 신호 장애로 양방향 지연”
  • 3
    [증시 키워드] 스푸트니크V 공급부족 소식에 이트론ㆍ이화전기 '급등'…의약품 판매중지 결정에 바이넥스 '급락'

사회 최신 뉴스

  • 1
    자사고 뉴타운 이전 추진 검토에 “자사고 죽이기…교육현장 교란 행위"
  • 2
    최성재 결혼, 예비신부 누구?…고등학교 동창과 백년가약
  • 3
    심은우 공식입장, 학폭 의혹 사실무근…피해자 측 “15년 치 진술 증거 있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