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투자증권, “백진 접종 속도, 또 하나의 경기 변수로 부상”

입력 2021-01-14 08:20

제보하기

(자료제공=하이투자증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속도가 경기 변수로 자리 잡을 전망이다.

박상현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현재 이스라엘이 전 세계적으로 백신 접종이 가장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며 "이스라엘이 집단 면역 수준까지 달성한다면, 이스라엘의 사례는 백신 효과를 판단할 수 있는 중요한 잣대 역할을 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반면, 그는 "미국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더디게 집행 중"이라며 "미국 내 일일 코로나19 사망자 수가 4470명으로 최고치를 기록하면서 신규 확진자 수 역시 진정되지 못하는 최악의 상황을 맞이하고 있다"고 말했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12일 기준 미국 전역에 총 약 2770만 명 회분의 백신이 배포됐지만, 실제 접종을 진행한 회분은 932만7128회분으로 전체 배포된 백신의 33.6%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최근 미국 정부가 2차 접종분 확보를 위해 비축했던 백신 물량을 출고하기로 변경했다"면서 "바이든 행정부 출범 이후 백신 접종 속도는 경기 회복 관점에서 부양책과 더불어 중요한 변수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특징주] 클라우드에어, '바이든 미 대통령 파리기후변화협약 재가입' 소식에 '급등’
  • 2
    SK, SK하이닉스 자회사 격상 이후 주가 상승 기대 '목표가↑'-삼성증권
  • 3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1/21)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이시각 상한가] 한국바이오젠(▲2510) - 21일 오전 10시57분
  • 2
    코스피, 상승 흐름 … 개인·외인 ‘사자’
  • 3
    사학연금, 코로나19 동절기 혈액 수급난 극복 위해 단체헌혈 나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