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바이든, 국제개발처장에 서맨사 파워 전 유엔대사 발탁

입력 2021-01-13 21:30

제보하기

▲서맨사 파워 전 유엔 주재 미국 대사 (출처=AP뉴시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서맨사 파워(사진) 전 유엔 주재 미국 대사를 국제개발처(USAID) 처장으로 지명했다고 로이터통신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바이든 당선인 인수위원회는 이날 성명을 내고 "파워 전 대사는 국제사회를 규합해 파트너들과 함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기후변화, 국제 빈곤, 민주주의 후퇴 등 문제에 맞설 것"이라고 밝혔다.

바이든 인수위는 "파워 전 대사는 세계를 한데 모아 오랜 갈등을 해소하고, 인도주의적 위기에 대응하고, 인간의 존엄성을 지키고, 법치와 민주주의를 강화해왔다"라고 설명했다.

파워 전 대사는 버락 오바마 정부 시절인 2009∼2013년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보좌관으로 활동했고, 2013년에는 유엔 주재 미국 대사로 임명돼 2017년까지 직책을 수행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특징주] 삼원강재, 국내 유일 열간압연부품 기아차등 독점공급…애플카 기대감에 상승세
  • 2
    준공업지역 개발에… 탄력받는 '고척공구상가' 재건축
  • 3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1/27)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국민의힘 조수진, 조선시대 후궁에 고민정 빗대…"겸손해야"
  • 2
    '단일화' 둘러싼 김종인의 생각 "안달난 안철수 안타까워"
  • 3
    출생아 30만 명대 감소에 15년, 20만 명대 감소에 3년…인구절벽 온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