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가 "조건 없이 김정은 만날 결의…도쿄올림픽 北참가 주시"

입력 2021-01-13 20:49

제보하기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7일 도쿄 총리 관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도쿄/AP뉴시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는 조건 없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대화하겠다고 13일 밝혔다. 올해 7월 열린 도쿄올림픽에서 북한의 참가를 희망한다는 기대감도 전했다.

스가 총리는 이날 오후 일본 총리관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도쿄 대회(도쿄 올림픽)에 북한이 참가하는 것에 대해서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나 대회 조직위원회 등의 사이에서 조율되겠지만 그런 것을 주시하고 기회를 놓치는 일이 없도록 하고 싶다"고 대북 외교에 관해 말했다.

그는 납치 문제가 가장 중요한 과제임을 전제하고서 “납치 피해자 가족이 고령이라서 지체할 시간이 없다”면서 "그런 의미에서 조건을 붙이지 않고 김정은 위원장과 직접 마주할 결의"라며 이같이 언급했다.

스가 총리는 또 "일조평양선언(북일평양선언)에 토대를 두고 납치·핵·미사일이라는 모든 현안을 포괄적으로 해결하고 불운한 과거를 청산해 북한과 국교 정상화를 목표로 한다는 생각에 변함이 없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특징주] 삼원강재, 국내 유일 열간압연부품 기아차등 독점공급…애플카 기대감에 상승세
  • 2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1/27)
  • 3
    준공업지역 개발에… 탄력받는 '고척공구상가' 재건축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단일화' 둘러싼 김종인의 생각 "안달난 안철수 안타까워"
  • 2
    출생아 30만 명대 감소에 15년, 20만 명대 감소에 3년…인구절벽 온다
  • 3
    문재인 대통령, 28일 우즈벡 대통령과 화상 정상회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