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허영인 SPC그룹 회장 "기존 틀에서 벗어나 미래성장엔진 발굴 총력"

입력 2021-01-04 10:49수정 2021-01-04 11:20

제보하기

(사진=SPC그룹)

허영인 SPC그룹 회장은 4일 신년사를 통해 "뉴노멀 시대를 맞아 시장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미래를 선도하는 기업으로 성장하자"고 강조했다.

이날 허영인 회장은 '품질 최우선·책임경영·변화와 혁신’ 등 세 가지 경영 키워드를 제시했다.

허영인 회장은 “회사 경쟁력의 원천인 맛과 품질을 최고 수준으로 구현하기 위해 사업 전 과정에서 품질경영의 질을 한 단계 높일 수 있는 ‘품질 최우선 경영’을 펼칠 것”이라며 “수십 년 간 쌓아온 경험과 기술력을 집약해 세계 최고 수준의 종합적 품질 관리 체계를 구축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를 위해 품질의 출발점인 좋은 원료 발굴에 심혈을 기울이고, 제품과 서비스 하나하나에 온 힘을 다하는 장인정신으로 업의 품격을 높일 것을 당부했다.

능동적 성과를 창출하는 ‘책임 경영’에 힘써야 한다고도 당부했다. 허영인 회장은 “구성원 모두가 스스로 권한과 책임을 갖고 거침없이 도전해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동기를 부여하고, 실행력과 전문성을 두루 갖춘 인재 육성에 온 힘을 쏟아야 한다”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그레이트 푸드 컴퍼니’라는 원대한 비전을 실현하기 위해 ‘변화와 혁신’에 박차를 가할 것을 강조했다. 허영인 회장은 “전 사업 영역에 디지털 전환을 적용하고, 국내 사업 역량과 기술력을 해외 현지 운영 노하우와 결합해 글로벌 사업을 고도화하는 등 기존의 틀에서 벗어나 새로운 미래 성장엔진을 발굴하는 데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 밖에도 허영인 회장은 “도움이 필요한 주변의 이웃들에게는 따뜻한 상생을 나누고, 기본과 원칙을 철저히 준수하는 정도경영을 실천하자”라고 임직원들을 독려했다.

한편, 이날 신년식은 언택트 시대에 맞춰 온라인을 통해 비대면 방식으로 국내 및 글로벌 법인 임직원들이 함께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상암 롯데몰 서울시 심의 통과...이르면 상반기 착공
  • 2
    정부, 담배ㆍ소주 값 공식화…"한 갑당 OECD 평균은 7달러, 우리는 4달러"
  • 3
    [특징주] 삼원강재, 국내 유일 열간압연부품 기아차등 독점공급…애플카 기대감에 상승세

기업 최신 뉴스

  • 1
    "디지털전환 동반자 될 것" 지능형 자동화 업체 블루프리즘, 한국지사 설립
  • 2
    올해 국내 소비 트렌드는? ‘집콕·안전·아웃도어·멘탈관리·새 업무환경'
  • 3
    임기택 IMO 사무총장 "이란 나포 한국 선박 억류 해제 위해 노력"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