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오픈뱅킹 서비스 기념…‘뭉쳐야 잘산다’ 이벤트 진행

입력 2020-12-23 09:20

제보하기

삼성증권은 오픈뱅킹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뭉쳐야 잘산다’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오픈뱅킹은 금융기관간의 송금, 결제망을 표준화시키고 개방, 하나의 앱으로 여러 금융기관에서 개설한 본인 계좌를 등록ㆍ조회ㆍ이체할 수 있는 서비스로 22일부터 증권사도 할 수 있어졌다.

이번 서비스 출시로 삼성증권 모바일앱 ‘엠팝’(mPOP)에서 타 금융기관에 보유한 계좌를 등록하면 등록한 계좌의 잔액, 거래내역 조회는 물론이고 이체도 삼성증권 앱 내에서 한 번에 가능하다.

특히 투자자가 주식 또는 금융상품을 매수하는 경우, 매수금액이 부족하면 삼성증권 앱 하나로 등록된 오픈뱅킹 계좌에서 이체하고 주식 매수, 상품가입까지 원스톱으로 가능해 자산관리가 더욱 편리해질 전망이다.

이번 ‘뭉쳐야 잘산다’ 이벤트를 통해 가입한 모든 고객에게 편의점 상품권 2000원 권을 제공하고, 추첨을 통해 총 2명에게 비스포크 냉장고와 최신형 갤럭시Z 폴드2를 제공한다. 또 22일~24일 해당 기간에 오픈뱅킹 서비스를 등록한 고객에게는 편의점 상품권 2000원이 추가로 더 제공된다.

이벤트는 삼성증권 대표 모바일앱 ‘엠팝’(mPOP)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노홍철 하차, 유튜브도 중단하나…“나는 자유로운 경험주의자”
  • 2
    두산과 이별 준비하는 인프라코어…두산기술원 지분 밥캣에 매각
  • 3
    비투비 이창섭, ‘7’ 제스쳐 정일훈 옹호?…“이 마음 왜곡되지 않길”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예탁원 “지난해 유상증자 26조 규모…전년 대비 59%↑”
  • 2
    금감원 ‘부실 사모펀드 판매’ 김도진 전 행장에 중징계 통보
  • 3
    [채권마감] 3년금리 1%대 9개월만 최고, 손실보상금 우려+외인 3선매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