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존비즈온, WEHAGO 전환 가속화 실적 개선 전망 ‘목표가↑’-KTB투자증권

입력 2020-12-17 08:06

제보하기

▲자료제공=KTB투자증권

KTB투자증권은 더존비즈온에 대해 정부의 비대면 바우처 수요기업 모집 조기 마감이 WEHAGO(위하고) 가입자수 추정치 상향의 배경이 될 것으로 전망하며, 목표주가를 기존 12만 원에서 14만 원으로 상향 조정하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17일 KTB투자증권은 더존비즈온이 4분기 매출액 878억 원, 영업이익 287억 원, 순이익 209억 원을 거둘 것으로 전망했다. 기존 대비 각각 4%, 28%, 30% 상향된 수치다.

김진우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4분기 실적 상향의 가장 큰 배경은 비대면 바우처용 상품 판매의 당기 매출 인식 비중”이라며 “주요 비대면 바우처용 상품 매출의 50% 가량을 당기 매출로 인식하는데 주요 상품 가격은 400만 원 수준”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그는 “WEHAGO 전환은 장기 실적 개선에도 긍정적”이라며 “매년 발생하는 WEHAGO의 연간 사용료는 기존 On-premise 모델의 3배 이상”이라고 말했다.

또한 김 연구원은 “WEHAGO 사용자 수 증가는 팩토링서비스 황금 두꺼비의 성공 가능성 제고한다”며 “WEHAGO 플랫폼을 활용해 신규 서비스를 준비 중인데 플랫폼 네트워크 효과는 사용자 수와 연동된다”고 분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노홍철 하차, 유튜브도 중단하나…“나는 자유로운 경험주의자”
  • 2
    두산과 이별 준비하는 인프라코어…두산기술원 지분 밥캣에 매각
  • 3
    비투비 이창섭, ‘7’ 제스쳐 정일훈 옹호?…“이 마음 왜곡되지 않길”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예탁원 “지난해 유상증자 26조 규모…전년 대비 59%↑”
  • 2
    금감원 ‘부실 사모펀드 판매’ 김도진 전 행장에 중징계 통보
  • 3
    [채권마감] 3년금리 1%대 9개월만 최고, 손실보상금 우려+외인 3선매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