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수능] 확진 수험생 태우고 문 고장 난 수험생 구하고…수능날에도 애쓴 소방관

입력 2020-12-03 15:41수정 2020-12-03 15:41

제보하기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3일 전국 각지의 소방관은 열심히 달렸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여파로 한 달 늦은 12월 치러지는 수능 수험생을 시험장까지 태우고, 현관문이 고장 난 수험생을 집 밖으로 구조해 무사히 시험을 볼 수 있도록 했다.

(뉴시스)

소방청은 3일 오전 총 72건의 수능 관련 소방활동을 했다고 밝혔다. 이날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수험생 4명을 병원으로 이송했으며, 자가격리 상태에 있는 수험생 37명을 시험장으로 무사히 이송했다.

또 교통체증으로 지각할 위기에 놓인 수험생 7명도 시험장으로 시간 내에 데려다줬다. 특히 대구에서는 집 현관문이 고장 난 수험생을 신속하게 집 밖으로 구조해 시험장까지 이송하기도 했다.

이 가운데 부산의 한 자가격리 수험생을 이송한 구급대원은 구급차 안에 '수능 대박! 눈앞에 답만 보여라'라는 문구를 붙이고 합격 엿을 전달하는 등 수험생에게 따듯한 응원을 전해 감동을 안겼다.

소방청은 전날부터 수능대비 특별상황실을 운영하고 있다. 또 시험장 주변에는 구급차 등 61대의 장비와 607명의 소방대원을 배치했다.

전국 1352개의 수능시험장 중 교육청이 요청한 시험장 332곳에는 460명의 소방안전관리관을 배치해 소방청은 수능이 끝나는 시각까지 수험생에 대한 안전관리와 응급상황에 대비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셀트리온, 코로나 치료제 효과입증에도 주가 하락…30만원 배수의 진
  • 2
    [추천!경매물건] 서울 동작구 노량진동 신동아리버파크 702동 110호 등
  • 3
    [우리동네 주간 시황] 일산 집값이 한풀 꺾였다고?… '일산동구' 일주일새 1.64%↑

사회 최신 뉴스

  • 1
    서울 코로나19 확진자 127명···전날보다 소폭 증가
  • 2
    교정시설 추가 확진자 사흘 연속 0명···동부구치소 12차 전수검사
  • 3
    [오늘의 날씨] 전국 곳곳에 눈이나 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