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장관, 서울시장 출마 "생각할 시간 달라"

입력 2020-11-27 11:09

제보하기

▲박영선 중기부 장관 (중기부 제공)

"생각할 시간을 달라"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내년 4월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 여부에 대한 질문에 이렇게 답했다.

박 장관은 27일 오전 KBS 라디오 '김경래의 최강시사'에 출연해 "그 문제(서울시장 출마)는 좀 진지하고 신중하게 생각할 시간을 달라"고 말했다.

박 장관은 "2020년 대한민국 경제가 모두가 어려운 가운데 OECD(경제협력개발기구)에서 가장 타격이 작고 내년도 성장률이 가장 높은 국가로 지명되지 않았느냐"며 "대한민국 경제의 허리를 중소벤처기업이 받치고 있다. 우리가 함께 이 어려움 속에서 뒹굴어가면서 일하고 있는데, 과연 이것을 갑자기 그만두는 것이 맞느냐 하는 고민이 있다"고 덧붙였다.

박 장관은 최근 여론조사에서 서울시장 후보 적합도 1위를 차지한 것과 관련해 "굉장히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며 "제가 조금 더 낮은 자세로 겸손하게, 진지하게, 신중하게 저한테 생각할 시간이 필요하지 않나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박 장관은 현대자동차의 중고차 시장 진출 문제에 대해 '프로토콜 경제'가 해법이 될 수 있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박 장관은 "현대차는 '중고차 시장의 10%만 하겠다'고 이야기하는데 중고차 업자들은 이를 믿지 못하고 있다"며 "프로토콜 경제를 도입하면 정말 10%만 하는지 안 하는지를 검증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현대차는 이것(프로토콜 경제 도입)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며 "그저께(25일) 현대차가 이 프로토콜 경제의 기반이 되는 스타트업과 회의도 했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셀트리온, 코로나 치료제 효과입증에도 주가 하락…30만원 배수의 진
  • 2
    [추천!경매물건] 서울 동작구 노량진동 신동아리버파크 702동 110호 등
  • 3
    [우리동네 주간 시황] 일산 집값이 한풀 꺾였다고?… '일산동구' 일주일새 1.64%↑

기업 최신 뉴스

  • 1
    [중기 정책 돋보기] 스마트공장으로 제조혁신 원한다면? 중기부 지원사업 ‘체크’
  • 2
    달라진 식품 설 선물세트..."친환경ㆍ집콕족 잡아라"
  • 3
    철강업계, 다음 주 실적발표…‘V자’ 반등 계속된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