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대한민국광고대상’ 3년 연속 수상

입력 2020-11-25 09:05

제보하기

▲멸종위기 동물 보호를 위해 제작한 VR·AR 콘텐츠 '멸종동물 공원' 스틸컷 이미지. (사진제공=LG유플러스)

LG유플러스의 VR·AR 콘텐츠가 ‘2020 대한민국광고대상’에서 수상하며 3년 연속 수상 쾌거를 달성했다.

25일 LG유플러스에 따르면 올바른 콘텐츠 시청 습관 캠페인 영상과 멸종위기 동물 보호를 위해 제작한 콘텐츠들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유ㆍ아동 전용 미디어 플랫폼 ‘U+아이들나라’를 소재로 제작된 올바른 콘텐츠 시청 습관 캠페인 영상 '당신의 아이, 무엇을 보고 듣고 있나요?'는 공익광고 부문 은상과 통합미디어 부문 동상으로 2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공익적 메시지를 AI 실험이라는 새로운 형식으로 전달하며 형식의 독창성을 높이 평가받았다.

이외에도 LG유플러스가 세계자연기금(WWF)와 함께 멸종위기 동물 보호를 위해 제작한 VR·AR 콘텐츠 ‘멸종동물 공원’은 공익광고 부문 은상, 통합미디어 부문 은상, 프로모션 부문 은상으로 3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멸종동물 공원’은 멸종위기, 절멸된 동물들을 5G 기술인 AR과 VR을 활용해 전 지구적 환경 문제에 대한 경각심을 불러일으켰다고 평가받았다. 또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체험 프로그램, 일상 생활에서 지킬 수 있는 환경 캠페인을 진행하며 교육적 성과를 거둔 점을 인정받았다.

LG유플러스는 △2018년 시각장애인 지원 CSR캠페인 영상 '고마워, 나에게 와줘서'가 동영상 광고 부문 금상 △2019년 5G 기반 문화예술 공간 'U+5G 갤러리'가 디자인 부문 은상, 통합미디어 캠페인 전략 부문 동상을 수상했다. 올해도 수상을 이어가며 3년 연속 수상하는 성과를 이뤘다. 3년 연속 수상 기록은 통신 3사 중 유일하다.

한편, 올해로 27회째를 맞는 대한민국광고대상에는 약 2700여 점의 작품들이 출품됐다. 수상작은 12월 4일 온라인으로 공개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종합] 대전 종교 교육시설서 127명 집단감염…"기숙 생할"
  • 2
    대전 종교 교육시설서 127명 집단 감염
  • 3
    오후 9시까지 서울 102명 신규 확진…전날보다 28명 적어

기업 최신 뉴스

  • 1
    1인 배달에 밀린 '김혜자ㆍ백종원 도시락'…도시락 왕좌 재탈환 나선 편의점
  • 2
    [신년사로 본 2021] 신동빈 롯데 회장 "눈앞의 벽에 절망 말고, 벽을 눕혀 디딤돌 삼자"
  • 3
    [신년사로 본 2021]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반드시 이기는 한해 만들어달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