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총리 "유동인구 많은 강남, 더 철저히 방역해야"

입력 2020-11-21 14:35

제보하기

▲정세균 국무총리가 20일 오전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다시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한 대국민 담화를 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는 21일 서울 강남구 보건소를 찾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을 점검하며 "유동인구가 많은 강남구 등은 좀더 철저한 방역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강남구가 지자체 최초로 도입해 23일부터 운영하는 감염병관리센터에 대한 보고를 받았다.

정 총리는 "강남구는 학원, 회사, 클럽, 주점 등이 밀집해 유동인구가 많은 곳이기 때문에 더욱 철저한 방역이 필요하다"며 "코로나 확산 고리를 차단하기 위해 국민 여러분도 연말연시 사회적 활동을 자제하고 가능하면 집에 머물러 달라"고 당부했다.

정 총리는 강남구 보건소 방문 전에는 서울 송파구에 있는 마켓컬리 장지물류센터를 찾아 대면 접촉이 많은 물류센터 방역을 점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경보제약, 램데시비르 600배 효과 코로나19 치료제 주 성분 ‘나파모스타트’ 개발 중
  • 2
    속보 군산 주점모임 관련 23명 코로나19 집단감염
  • 3
    이사벨 결혼, 예비신랑 누구?…청와대서 시작된 사랑 “이미 법적 부부”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주호영 "문 대통령, 추미애 즉각 경질하고 제대로 사과해야"
  • 2
    OECD "올해 세계경제 4.2%, 한국경제 1.1% 역성장…내년 한국 등 5개국만 회복"
  • 3
    국민의힘, 한국노총 손잡았다…노동현안 논의 함께하기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