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그룹, 효성캐피탈 3752억 원에 매각…지주사 전환 마무리

입력 2020-11-13 15:06

제보하기
에스티리더스 프라이빗에쿼티에 다음 달 28일 처분

효성그룹이 효성캐피탈을 매각하며 지주회사 전환을 위한 개편 작업을 마무리 지었다.

효성은 효성캐피탈의 주식 884만154주를 3752억 원에 에스티리더스 프라이빗에쿼티(PE)에 처분한다고 13일 공시했다. 처분 예정 일자는 다음 달 28일이다.

효성그룹은 지난해 1월 지주회사로 전환한 후 독점규제 및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상 지주회사의 행위제한규정 위반을 해소하기 위해 금융 자회사인 효성캐피탈을 올해 말까지 매각해야 했다. 현행 공정거래법에서는 지주사가 금융회사를 소유할 수 없도록 하고 있기 때문이다.

에스티리더스PE는 인수를 위한 프로젝트 펀드를 조성해 인수 작업을 마무리하고 새마을금고는 재무적 투자자(FI)로 참여한다.

효성그룹은 효성캐피탈 매각 대금의 사용처는 아직 정하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회사 관계자는 “아직 매각 대금을 투자에 사용할지, 현금으로 보유할지 확정되지 않았다”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기업분석①] 실적도 안좋은데 바이오 테마에 들쑥날쑥 필룩스
  • 2
    두산과 이별 준비하는 인프라코어…두산기술원 지분 밥캣에 매각
  • 3
    1인 배달에 밀린 '김혜자ㆍ백종원 도시락'…도시락 왕좌 재탈환 나선 편의점

기업 최신 뉴스

  • 1
    효성ITX, 공공데이터 청년인턴십 사업 완수
  • 2
    공영쇼핑 최창희 대표이사 사의표명
  • 3
    [종합] 일 년 동안 투어 한 건…중소 여행사 “도저히 못살겠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