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효 커피'가 대세"…SPC그룹, ‘무산소발효커피’ 개발 성공

입력 2020-11-11 10:49

제보하기

(사진=SPC그룹)

SPC그룹이 자체 특허 발효종을 이용한 ‘무산소 발효 커피’ 개발에 성공했다고 11일 밝혔다.

무산소 발효는 커피 가공 과정에 와인의 발효 방식을 적용한 것으로, 수확한 생두(또는 커피 체리)를 산소가 차단된 공간에서 장시간 발효하는 방법이다. SPC그룹 측은 기존 커피보다 다양하고 풍부한 향미를 이끌어낸 커피로 최근 세계적인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다고 전했다.

SPC그룹에 따르면 현재까지 대부분의 무산소 발효커피는 커피 농가에서 자체적으로 개발해 공급해왔고, 가공이 어려워 생산량도 많지 않았다. 반면 SPC그룹은 자체 미생물 자원을 사용해 무산소 발효 커피를 개발했고, 대량생산에도 품질 유지가 가능하도록 표준화했다. SPC그룹 연구진들이 13년 연구한 결과 발견한 토종효모, 토종 유산균이 이번 발효커피 개발에 중요하게 작용했다는 설명이다.

SPC그룹은 서울 이태원의 ‘패션5 테라스’에서 발효커피 ‘콜롬비아 플뢰르 드 패션’을 선보였으며, 전국 3400여 매장을 보유한 파리바게뜨에서 새로 개발한 발효커피를 활용한 블렌드 커피 ‘카페 아다지오 시그니처 70’을 출시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기업분석①] 실적도 안좋은데 바이오 테마에 들쑥날쑥 필룩스
  • 2
    두산과 이별 준비하는 인프라코어…두산기술원 지분 밥캣에 매각
  • 3
    1인 배달에 밀린 '김혜자ㆍ백종원 도시락'…도시락 왕좌 재탈환 나선 편의점

기업 최신 뉴스

  • 1
    한샘, 대리점ᆞ소상공인 등 골목상권 상생 지원제도 강화
  • 2
    CJ대한통운 후원 프로골퍼 김시우 우승…브랜드 인지도 상승 효과
  • 3
    [김준형의 오토 인사이드] 글로벌 車업계 기업사냥 시작되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