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방울, 전설의 ‘레이더스’ 십일절 페스티벌에서 드로즈로 부활

입력 2020-11-10 18:01

제보하기

국내 대표 K-언더웨어 브랜드 쌍방울이 십일절 페스티벌을 맞이해 11번가 단독으로 ‘쌍방울 레이더스 드로즈’를 선보였다.

쌍방울은 ‘쌍방울 레이더스’를 추억하는 기존 야구 팬들과 뉴트로에 열광하는 MZ세대를 위해 ‘쌍방울 레이더스 드로즈’를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특히 11번가에서 진행하는 십일절 행사 기간에 세트 2종을 1111개씩 한정 수량으로 단독 판매해 야구팬들의 추억을 소환할 예정이다.

추억의 외인구단 ‘쌍방울 레이더스’의 야구 유니폼을 연상시키는 디자인으로 그때 그 시절 감성을 느낄 수 있다. 특히 야구 유니폼 위에 벨트를 착용한 듯한 밴드 디자인이 포인트다. 소재 또한 신축성이 좋은 스판 소재를 사용해 편안함을 더했다.

‘쌍방울 레이더스’는 1990년 3월 전라북도 전주시를 연고지로 창단된 전설의 프로야구팀이다. ‘쌍방울 레이더스’는 쌍방울그룹 소속으로 전라북도 도민을 중심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영원한 돌격대 쌍방울 레이더스는 96년 리그 2위, 97년 3위로 2년 연속 플레이오프에 진출하는 기염을 토하며 전성기를 맞이했다.

쌍방울 레이더스는 1997년 외환 위기의 여파로 해체된 비운의 팀이지만 아직도 이들을 그리워하는 이들이 많다. 실제로 1,600명이 넘는 회원이 모인 레이더스 팬클럽이 아직도 존재한다는 사실이 하나의 방증이다.

한편, 쌍방울 레이더스 드로즈는 십일절 기간인 11월 10일까지 11번가에서 28% 할인된 금액으로 만나볼 수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기업분석①] 실적도 안좋은데 바이오 테마에 들쑥날쑥 필룩스
  • 2
    두산과 이별 준비하는 인프라코어…두산기술원 지분 밥캣에 매각
  • 3
    1인 배달에 밀린 '김혜자ㆍ백종원 도시락'…도시락 왕좌 재탈환 나선 편의점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코스피 종가기준 ‘3200’첫 돌파…코스닥 ‘1000’시대 코앞
  • 2
    코스닥 1000 돌파 코앞, 시총은 사상 최초로 400조 돌파
  • 3
    [급등락주 짚어보기] 대한항공, 권리락 효과 '上'...로보스타, LG전자 로봇 수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