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 학폭 논란 모두 인정…약한 애들만 골라 때려 “부끄럽다”

입력 2020-09-29 18:40

제보하기

▲박경 학폭 인정 (출처=박경SNS)

블락비 박경이 학교 폭력 의혹을 모두 인정하고 사과했다.

29일 박경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저로 인해 상처받으신 모두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며 학교 폭력 의혹을 인정했다.

앞서 지난 28일 한 네티즌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자신이 박경의 학폭 피해자라고 주장하며 “박경은 장애가 있거나 후배, 특히 체구가 작고 약해 보이는 애들만 골라서 때렸다”라고 폭로했다.

글쓴이는 박경이 중학교 시절부터 술과 담배 등을 기본으로 하고 또 일진들과 몰려다니며 아이들의 돈을 뺏어왔다고 주장했다. 또한 2~3년 전까지도 피해자들을 찾아 입막음하려 했다고 설명했다.

뒤늦게 폭로하는 것에 대해 “최근 정의롭고 신사적으로 그려지는 걸 보고 내가 당한 일이 떠올라 괴로웠다”라며 “이를 인정하고 뉘우치지 않는다면 소속사와 관련된 일까지 폭로할 것”이라고 강경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박경은 모든 사실을 인정하며 “철없던 사춘기를 너무나 후회하고 있다”라고 사과했다. 또한 “피해받은 분들은 회사를 통해서라도 연락을 달라. 꼭 찾아뵙고 용서를 구하고 싶다”라고 전했다.

한편 박경은 1992년생으로 올해 나이 29세다. 2011년 그룹 블락비를 통해 데뷔해 가수는 물론 예능인으로서도 활약하고 있다. 최근에는 음원 사재기와 관련해 가수의 실명을 저격하며 화제가 되기도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유지나, 송해와 각별한 정…어쩌다 부녀지간 됐나 ‘뭉클’
  • 2
    [출근길] SM, 찬열 전 여자친구 폭로 글에 “입장 없다”·박명수, 코로나19 밀접접촉자 만나…다행히 음성 판정·신동엽-김원희 TV조선 새 예능 ‘우리 이혼했어요’ MC 확정·오달수 2년 만에 스크린 복귀·씨엘 신곡 ‘WHA’와 ‘5STAR’로 컴백 (연예)
  • 3
    [특징주] 삼진엘앤디, '가스켓 독과점 공급' 삼성SDI 30조 현대차 배터리 입찰 소식에 상승세

사회 최신 뉴스

  • 1
    [유로파리그] '손흥민 교체 출전' 토트넘, 앤트워프에 0-1 충격패…'5경기 연속골' 실패
  • 2
    "BTS·트와이스·블랙핑크 춤 추며 코로나 극복해요"
  • 3
    법원, 박원순 유족 '7억 빚 상속 포기ㆍ한정승인' 인용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