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화대교 교량 아치 위 올라간 남성, 경찰과 대치…남단→북단 방향 일부 차선 통제中

입력 2020-09-22 14:47수정 2020-09-22 14:52

제보하기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50대로 추정되는 남성이 양화대교 교량 아치 위에 올라, 경찰과 대치 중이다.

영등포소방서에 따르면, 22일 낮 12시 32분께부터 양화대교 교량 아치 위에 50대 후반으로 추정되는 남성 A 씨가 휘발유가 든 통과 라이터를 소지한 채 올라, 현재까지 경찰과 대치 중이다.

인근에 소방과 경찰 등이 출동하면서 남단에서 북단으로 넘어가는 양화대교 4차로 중 2개 차선이 통제 중이다.

남성은 경기 소재 경찰서의 민원인으로 민원 처리가 늦어지자 이에 대한 불만을 품고 이 같은 행동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내일날씨] 11월 맞아 전국 곳곳 가을비…미세먼지 ‘좋음~보통’
  • 2
    '담원' 롤드컵 우승…3년만에 소환사의 컵 품에 안아
  • 3
    낚싯배 원산안면대교 교각 충돌...3명 사망·19명 부상

사회 최신 뉴스

  • 1
    [내일날씨] 11월 맞아 전국 곳곳 가을비…미세먼지 ‘좋음~보통’
  • 2
    올해 공인중개사 시험 '역대 최다' 34만명 접수
  • 3
    검사들 ‘커밍아웃’에 추미애 “불편한 진실, 계속 이어져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