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민 발언 사과, ‘시민독재’ 무슨 일?…“기안84 만화 안 본다

입력 2020-09-20 19:29

제보하기

(출처=주호민SNS)

웹툰작가 주호민이 시민독재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19일 주호민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시민독재는 제가 조절하지 못해 나온 실언이다. 그 부분에 대해 사과드린다”라고 전했다.

앞서 주호민은 18일 인터넷 방송을 통해 “이젠 정부가 아닌 시민이 검열한다. 시민독재의 시대가 열렸다”라며 웹툰 검열사태에 대해 지적했다.

이 발언은 SNS 및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퍼지며 논란이 됐다. 특히 ‘시민독재’라는 발언은 웹툰을 즐기는 대중의 심기를 불편하게 만들었다.

이에 대해 주호민은 “신인 창작자들의 의욕이 꺾이는 것 같아서 용기를 갖고 그리라는 생각에서 말했는데 단어 선택이 신중하지 못했다”라며 “과장된 말이었다”라고 사과했다.

또한 해당 달언이 기안84와 삭을 옹호한 것이 아님을 강조하며 “두 작가의 만화를 보지 않는다. 전반적인 분위기에 대한 이야기였다”라고 선을 그었다. 아울러 정치적 의견 또한 담지 않았다고 못 박았다.

그러면서 “갱생을 위한 만화를 그리기 위해서는 나쁜 걸 그려야 하는데 그것을 지적당하다 보니 작가들이 위축된다”라며 “오래 진행된 것에 대해 우려를 표한 것인데 제가 과격했다”라고 재차 사과했다.

한편 주호민은 네이버 웹툰에서 ‘무한동력’, ‘신과 함께’, ‘빙탕후루’를 연재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속보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자 13명은 심혈관·뇌혈관 등이 사인…4명은 질병사·질식사로 확인"
  • 2
    카카오 운영 포털 다음, 모바일ㆍPC서 접속 오류 후 정상화
  • 3
    [내일 날씨] 영하권으로 떨어진 토요일 아침…"옷 단단히 입으세요"

사회 최신 뉴스

  • 1
    [초대석] 강대규 감독 "눈물 흘리며 연출…'담보'여서 가능했다"
  • 2
    속보 "독감백신 접종 후 알레르기·발열 등 이상반응 789건 신고"
  • 3
    속보 "독감백신 접종률, 아동 70%ㆍ청소년 50%ㆍ어르신 40%"ㆍ임신부 35%"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