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 뜻밖의 포토라인 당황 "내가 그 정도인가?"

입력 2020-09-19 00:30

제보하기

(출처=MBC 캡처)

기안84가 스튜디오로 향하던 중 수많은 기자들을 보고 놀랐다고 말했다.

18일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서는 기안84가 웹툰 속 여혐 논란 후 스튜디오 녹화에 참여한 모습이 공개됐다.

기안84는 웹툰 논란에 대해 "아직 많이 부족하고 죽기 전까지 완벽해질 수 있을까 생각했다"라며 사과했다.

이어 기안84는 뜻밖의 포토라인에 당황했다며 "내가 그 정도인가?"라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기안84를 취재하러 온 기자단이 아닌 방탄소년단을 취재하기 위해 모인 인파였다.

여전히 기안84의 '나혼자산다' 복귀를 뒤고 여러 의견으로 나뉘고 있다. 그의 웹툰은 웹툰으로만 봐야한다는 의견과 공인으로서 지켜야할 선을 넘었다는 반응으로 나뉘며 앞으로의 행보에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유지나, 송해와 각별한 정…어쩌다 부녀지간 됐나 ‘뭉클’
  • 2
    [출근길] SM, 찬열 전 여자친구 폭로 글에 “입장 없다”·박명수, 코로나19 밀접접촉자 만나…다행히 음성 판정·신동엽-김원희 TV조선 새 예능 ‘우리 이혼했어요’ MC 확정·오달수 2년 만에 스크린 복귀·씨엘 신곡 ‘WHA’와 ‘5STAR’로 컴백 (연예)
  • 3
    [특징주] 삼진엘앤디, '가스켓 독과점 공급' 삼성SDI 30조 현대차 배터리 입찰 소식에 상승세

사회 최신 뉴스

  • 1
    "BTS·트와이스·블랙핑크 춤 추며 코로나 극복해요"
  • 2
    법원, 박원순 유족 '7억 빚 상속 포기ㆍ한정승인' 인용
  • 3
    [코로나19 지역별 현황] 대구 7165명·서울 5960명·경기 5376명·검역 1741명·경북 1587명·인천 1042명 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