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국제만화축제, 19~27일 온라인 전시 개최

입력 2020-09-18 13:55

제보하기

제23회 부천국제만화축제(Bicof, 이하 만화축제)가 부천만화대상전 및 독립만화특별전 기획전시를 19일부터 27일까지 온라인 전시로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온라인이라는 새로운 툴을 활용해 누구나 접근 가능하다. 특히 3D 가상현실(VR) 방식의 몰입도 높은 입체형 전시로 구성했다. 전시 공간에 체험요소 삽입을 통해 작품 속 캐릭터와의 교감 창구를 마련하고, 가벽을 활용한 공간 구성으로 효율성을 극대화했다.

만화축제 홈페이지에서 진행될 2020 BICOF 기획전시는 2019 부천만화대상 '곱게 자란 자식', 2020 부천만화대상 '우두커니', 독립만화특별전 '독립에서 독립하기' 총 3개 전시다.

'곱게 자란 자식'은 일제 강점기라는 무거운 소재를 바탕으로 하면서도 특유의 위트와 해학을 살린 작품으로 '깊고 넓은 울림의 재미를 주는 만화'라는 평가와 함께 2019년 부천만화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전시는 작품 속 흐름에 따라 주인공 '깐난이'의 가족과 주변 인물 소개, 일제의 만행, 그로 인한 소녀들의 아픔, 저항 순으로 구성했다.

'우두커니'는 치매에 걸린 아버지와의 힘겨운 시간을 보내면서 역설적이게도 평범한 삶의 소중함을 깨닫게 해주는 작품이다. 세 가족의 평범하고 따뜻했던 순간들과 그 감정들이 큰 울림을 주면서 2020년 부천만화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전시는 작품 속 주요 컬러인 여섯 가지의 파스텔톤을 활용해 주인공 부부의 집 안을 모티브로 한 따뜻한 전시 공간을 연출했다.

다양성 만화 지원 사업- 일환으로 일반 대중에게 독립만화를 널리 알리기 위해 독립만화특별전 '독립에서 독립하기' 온라인 전시도 진행된다. 웹 페이지뷰 방식으로 진행되는 독립만화특별전은 다양성에 초점을 맞춰 독립 만화라는 정의에서 독립하고자 하는 의미에서 기획됐다. 독립만화 전시 단행본은 온라인 독립서점에서 판매하며 독립만화 전편은 다음 웹툰 서비스를 통해 만날 수 있다.

조관제 부천국제만화축제 운영위원장은 "온라인 전시의 장점은 코로나19로 인해 대면 접촉이 어려운 상황에서 안전에 대한 우려 없이 언제 어디서나 쉽고 편안하게 접할 수 있다는 점"이라며 "독립만화와 부천만화대상 작품을 온라인 전시로 즐기면서 함께 공감하고 소통하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부천국제만화축제는 19일 개막식 및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27일까지 9일간 계속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종합] 미국 8만명 프랑스 4만명…코로나19 제2의 팬데믹
  • 2
    코로나 이후 첫 인천~베이징 직항편 열린다…에어차이나, 30일부터 출발
  • 3
    백신 개발했다는 러시아…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팬데믹 이후 최대

사회 최신 뉴스

  • 1
    시민단체, 택배사 규탄 집회…"과로사 책임지고 개선책 내놓아야"
  • 2
    [종합] '독감 백신 이상 반응' 전날 대비 365건 늘어…질병청 "접종 지속해야"
  • 3
    [상보] 질병청 "독감백신과 사망, 인과관계 극히 낮아…접종 지속 필요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