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카드사 외식비 지원...신청 방법ㆍ기간은?

입력 2020-08-14 10:18

제보하기

(농림축산식품부)

9개 카드사가 오늘부터 외식비용 지원금을 제공한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코로나19로 침체된 내수경기에 활력을 불어 넣기 위해 ‘외식 활성화 캠페인’을 추진한다.

14일부터 시작하는 이 캠페인은 금요일 오후 4시부터 일요일 자정까지 외식업소를 5회 이용하고 회당 2만 원 이상 카드 결제하면 6번째 외식은 캐시백 또는 청구할인으로 1만 원을 환급해준다.

참여 카드사는 KB국민, NH농협, 롯데, 비씨, 삼성, 신한, 우리, 하나, 현대카드다.

먼저 해야 할 일은 주로 사용하는 신용·체크카드 홈페이지나 모바일 앱에 접속해 응모 신청을 해야 한다. 응모 신청만 하면 이날 오후 4시부터 결제한 외식 실적이 누적된다.

하루 최대 2회까지 외식 결제로 인정된다. 같은 날 같은 업체에서 두 번 이상 중복 결제하면 외식 실적에 포함되지 않는다.

동일 카드로 결제해야 구매 실적이 누적된다. 본인 명의로 된 카드라도 두개 카드를 함께 쓰면 실적이 분산된다. 중복할인은 가능하다. 두 개의 카드를 각각 각각 2만 원 이상 6번 외식을 하면 할인도 1만원씩 제공된다. 중복 혜택을 받으려면 사전 응모 신청도 카드사별로 각각 신청해야 한다.

행사 기간은 14일부터 오는 11월 30일까지이며 정부 지원금 330억 원 소진 시 조기 종료된다.

카페를 포함한 모든 외식업종이 해당되지만 유흥업소는 제외된다. 배달 앱으로 주문 음식도 인정된다. 다만 배달 앱으로 주문할 때 배달원을 직접 만나 현장결제를 해야 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BJ엉두 "꽃뱀 아냐, 수치심에 극단적 선택 생각"…술자리 폭로전 점입가경
  • 2
    주호민 소신발언, 기안84 친분 옹호 vs "할 말한 것"…네티즌 반응도 극과 극
  • 3
    경주 코로나19 78·79·80번째 확진자 발생…중고생 등 3명 "동선은?"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악사손보 인수전, 신한금융·교보생명, 2파전 양상
  • 2
    “비토권 효력 상실ㆍ산업은행 회장 연임”…KDB생명, 매각작업 탄력 붙나
  • 3
    [급등락주 짚어보기] 플라스틱 대란에 한국패키지 ‘上’…GV, 진단키트 사업 차질에 ‘급락’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