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민아, 실명 거론한 3명 누구? "장례식장에 발 들이지마"

입력 2020-08-08 22:26

제보하기

(출처=권민아 SNS)

권민아가 또다시 무너진 것일까.

권민아는 8일 오후 개인 SNS를 통해 그간 논란이 되어왔던 AOA 불화설을 다시 한 번 언급했다. 권민아는 지민에 이어 지난 6일 방관자였던 멤버를 언급, 다시 한 번 불화설을 도마 위에 올렸다.

권민아는 이날 올린 게시물에서 신지민, 한성호, 김설현 실명을 직접적으로 언급, “잘 살아라”고 글을 시작했다. 억울하게 가지 않겠다며 지난 11년간 세월을 강조했다.

권민아는 “행복한데 갈래. 여기 너무 괴로워. 내가 죽으면 장례식장에 발도 들이지마”라며 “나는 죽어서 당신들 괴롭힐거야”라며 괴로운 심정을 드러냈다.

현재 권민아 팬들은 댓글을 통해 그의 안부를 걱정, 무사하길 바라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나노엔텍, 코로나19 항체진단키트 미국 FDA 긴급사용승인
  • 2
    [올댓트립] 우리집 근처 걷기 좋은 길은
  • 3
    3분기 외국인이 쓸어 담은 1위는 삼성전자..."4분기도 강세 전망"

사회 최신 뉴스

  • 1
    려욱 열애, 데뷔 15년 만에 첫 공개 연애…아리 누구? '7살 연하·걸그룹 타히티 출신'
  • 2
    [종합] 코로나19 확진자 닷새 만에 증가…사망자 2명 늘어
  • 3
    '손흥민 결장' 토트넘, 승부차기 끝 첼시 꺾고 리그컵 8강행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