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준 하차, ‘불후의 명곡’ 하반기 개편…후임은 김준현과 김신영

입력 2020-08-06 23:04

제보하기

▲문희준, 정재형 하차 (뉴시스)

가수 문희준과 정재형이 ‘불후의 명곡’에서 하차한다.

6일 KBS 2TV ‘불후의 명곡’ 측은 “오는 10일 새로운 MC 군단과 첫 녹화를 시작한다”라며 새로운 시작을 알렸다.

앞서 ‘불후의 명곡’은 8월 개편을 맞아 대대적인 새 단장에 나섰다. 가장 먼저 대기실 MC였던 문희준과 정재형이 하차 소식을 전했다. 이들의 뒤를 이어 김준현과 김신영이 대기실을 책임지게 된다.

정재형은 지난달 20일 마지막 녹화 후 “지나고 보니 아무 일 아닌 일을 밤새워 함께해 준 우리 식구들 고맙다”라며 “살갑게 이별의 인사를 전할 성격이 못 되는지라. 마음속 깊이 감사의 인사를 글로 대신 전한다. 고마웠다”라고 심경을 전했다.

한편 문희준과 정재형은 ‘불후의 명곡’을 떠나지만 대기실 MC 김태우는 계속 자리를 이어간다. 또한 메인 MC 신동엽 역시 계속 함께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BJ엉두 "꽃뱀 아냐, 수치심에 극단적 선택 생각"…술자리 폭로전 점입가경
  • 2
    주호민 소신발언, 기안84 친분 옹호 vs "할 말한 것"…네티즌 반응도 극과 극
  • 3
    경주 코로나19 78·79·80번째 확진자 발생…중고생 등 3명 "동선은?"

사회 최신 뉴스

  • 1
    대법, 특검 '이재용 재판부 기피신청' 기각…"공정성 의심할 사정 없다"
  • 2
    [이시각 연예스포츠 핫뉴스] 주호민 소신발언·이혜성 전속계약·아이유 기부·사필귀정 뜻
  • 3
    '오발탄' 배리어프리영화로 재탄생…오만석 화면해설 참여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