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이혜영, 마음으로 낳은 딸…엄마를 시험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

입력 2020-08-06 00:16

제보하기

(출처=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방송인 이혜영이 가족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이혜영이 출연해 결혼 9주년을 맞은 소감을 전했다.

이날 이혜영은 “최근 결혼 9주년이었다”라며 “남편에게 내가 싫을 때 3가지, 좋을 때 3가지를 물어봤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싫은 것은 없다고 하더라. 그리고 좋은 것 3가지를 말해줬다”라며 “다신 오지 않을 것 같은 심장의 떨림을 갖게 해줘서 고맙다고 하더라. 그리고 딸이랑 잘 지내줘서, 자기를 변화시켜줘서 고맙다고 했다”라고 말해 감동을 안겼다.

이혜영은 지난 2005년 가수 이상민과의 이혼 뒤 6년만인 2011년 1살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했다. 당시 마찬가지로 재혼이었던 남편은 슬하에 11살 딸을 두고 있었다.

이혜영은 이날 방송을 통해서도 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이혼으로 상처받은 아이가 어른을 믿지 못하고 나를 여러 번 시험해봤다고 한다. 내 마음이 진심인지 알고 싶었던 거다”라며 “늘 한결같은 내 모습이 좋았다고 하더라. 그 말이 좋으면서도 가슴 아팠다”라고 말해 뭉클함을 안겼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나노엔텍, 코로나19 항체진단키트 미국 FDA 긴급사용승인
  • 2
    [올댓트립] 우리집 근처 걷기 좋은 길은
  • 3
    3분기 외국인이 쓸어 담은 1위는 삼성전자..."4분기도 강세 전망"

사회 최신 뉴스

  • 1
    법원, 정정순 의원 '체포 동의요구서' 송부…"출석거부 등 체포 필요성 있다"
  • 2
    방탄 추석인사, 유튜브 채널에 '한가위 선물' 한가득…남다른 팬 사랑
  • 3
    국립대 중 ‘서울대병원’이 의료사고 소송ㆍ분쟁 가장 많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