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도림천 물 갑자기 불어 25명 고립···1시간 여만에 구조

입력 2020-08-01 15:33

제보하기

1일 오후 1시1분경 서울 영등포구 대림역 인근 도림천 산책로에서 강물이 갑자기 불어나 행인 25명이 고립됐다가 전원 무사히 구조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들은 밧줄 등을 이용해 오후 2시 16분경 25명 전원을 구조했다. 부상 등 인명피해는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도림천 옆 산책로를 지나다가 집중 호우로 수위가 갑자기 높아지면서 사람들이 고립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셀트리온, 신제품 출시로 성장세 지속 ‘목표가↑-하나금융투자
  • 2
    SK케미칼, 자회사 SK바이오사이언스 코로나백신 CMO 기대감 ‘목표가↑’ - 한화투자
  • 3
    [베스트&워스트] 제약업종 강세...우리들제약, 코로나 신속진단키트에 60.77%↑

사회 최신 뉴스

  • 1
    제5호 태풍 '장미' 경로, 오후 3시 경남 통영 부근 상륙…제6호 태풍 '메칼라'도 북상 중 '엎친 데 덮친 격'
  • 2
    웅진씽크빅 '놀이의발견', 200억 투자유치…신규사업ㆍM&A 추진
  • 3
    실업급여 지급액 또 최고치 경신...2개월째 1.1조 돌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