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신라, 2분기 연속 적자…호텔ㆍ면세 동반 적자

입력 2020-07-31 16:45

제보하기
매출 61.4% 급감…영업손실 634억 원

(사진제공=호텔신라)

코로나19 직격탄을 맞은 호텔신라가 1분기에 이어 2분기에도 적자를 기록했다. 호텔신라는 지난 1분기 실적 공개가 시작된 2000년 1월 이후 81분기 만에 첫 분기 단위 영업 손실을 기록한 바 있다.

호텔신라는 연결기준 2분기 매출액 5230억 원 영업손실 634억 원을 기록했다고 31일 밝혔다. 전년 대비 매출액은 61.4% 감소했고, 영업이익은 적자전환했다.

TR(Travel Ratailㆍ면세) 부문과 호텔&레저 부문 모두 코로나19 영향으로 실적이 급감했다.

TR부문의 경우 매출액 4392억 원, 영업손실 474억 원을 기록했다. 매출은 전년 대비 64% 감소했고 영업이익은 적자전환했다. 국내 시내점과 공항점 매출은 전년 대비 각각 48%, 90% 감소했다.

호텔&레저 부문은 매출액 837억 원, 영업손실 160억 원을 기록했다. 코로나19에 따른 투숙률 감소로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이 35% 줄었다.

호텔신라는 "대내외 환경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코로나19 영향을 최소화할 것"이라며 "3분기 하계 성수기 시즌으로 실적 회복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셀트리온, 신제품 출시로 성장세 지속 ‘목표가↑-하나금융투자
  • 2
    SK케미칼, 자회사 SK바이오사이언스 코로나백신 CMO 기대감 ‘목표가↑’ - 한화투자
  • 3
    [베스트&워스트] 제약업종 강세...우리들제약, 코로나 신속진단키트에 60.77%↑

기업 최신 뉴스

  • 1
    인터파크·티몬, ‘대한민국 숙박대전’ 참여...할인쿠폰 제공ㆍ적립금 혜택 등
  • 2
    "SS 패션 영업부진 만회하라"...홈쇼핑, FW 패션 출시 앞당긴다
  • 3
    “예비유니콘 기업, 지난해 3754억 후속투자 유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