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신 음성판정, “많은 곳 다녀 걱정했는데…” 9개월 만에 귀국한 사연은?

입력 2020-07-14 20:31

제보하기

(출처=윤종신SNS)

가수 윤종신이 코로나19 음성판정을 받았다.

14일 윤종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워낙 많은 곳을 돌아다녀 걱정했는데 다행이다”라며 코로나19 검사 결과를 공개했다

앞서 윤종신은 지난해 11월 ‘월간 윤종신’ 10주년을 맞아 ‘이방인 프로젝트’를 위해 모든 방송 활동에서 하차하고 해외로 출국했다. 하지만 최근 모친이 위중하다는 소식을 듣고 9개월 만에 급히 귀국했다.

현재 자가격리 중인 윤종신은 12일 귀국 후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7시간 만에 음성판정을 받았다. 모친 역시 고비를 넘긴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윤종신은 2주간의 격리가 끝난 뒤 모친을 찾아뵐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윤종신은 지난해 9월 12년간 함께한 MBC ‘라디오스타’에서 하차했다. 현재 ‘라디오스타’는 스페셜 MC 체제로 매주 새로운 스타들이 그의 자리를 지키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임영웅 소감, ‘미스터트롯’ 콘서트서 맞은 데뷔 4주년…“모두 여러분 덕”
  • 2
    FNC 공식입장, 권민아 연락에 침묵한 이유…“지민은 일반인의 삶 살 것”
  • 3
    FNC 공식입장, 권민아가 의지한 초아…“난 언니가 좋아”

사회 최신 뉴스

  • 1
    [내일 날씨] 태풍 ‘장미’ 북상 중… 내일 전국에 많은 비
  • 2
    올림픽대로·강변북로 통제… 내일 출근길 대란 '비상'
  • 3
    '복면가왕' 와! 여름이다 숀리 누구?…유명 헬스 트레이너 "나도 피자 좋아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