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균 최대 99%까지 제거…삼성전자, 스마트폰 자외선 살균기 출시

입력 2020-07-08 10:31

제보하기
안경 등 다양한 제품 살균할 수 있어

▲삼성전자의 '무선충전 자외선 살균기'.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는 모바일 기기 위생을 위한 '무선충전 자외선(UV) 살균기'를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삼성전자의 UV 살균기는 자외선으로 살균기 내부에 존재하는 세균을 최대 99%까지 제거할 수 있다.

신제품은 설계 단계부터 다양한 크기의 물건을 넣을 수 있는 크기로 디자인돼, 안경부터 스마트폰과 아이버즈까지 원하는 제품을 살균할 수 있다.

미니멀한 외관 디자인은 집안 내 어느 공간에나 조화롭게 어우러져 공간의 제약 없이 자주 사용하는 곳에 두고 사용할 수 있다.

UV 살균기는 제품 앞쪽에 있는 전원 버튼을 누르는 것만으로 자외선 램프를 켜고 끄는 것이 가능하다.

동작 시간 10분이 지나면 자동으로 기기가 꺼지기 때문에 외출 후 살균기를 끄고 나왔는지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UV 살균기는 이날부터 삼성전자 홈페이지와 전국 삼성 디지털프라자에서 구입 가능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경제레시피] "전국민 선착순"…숙박·여행·외식 등 소비할인쿠폰 8종, 신청 및 사용법은?
  • 2
    [증시 키워드] MSCI 편입된 씨젠ㆍ알테오젠ㆍ신풍제약 주가 향방은? 알루코 3거래일 연속 '상한가'
  • 3
    MSCI, 씨젠ㆍ알테오젠ㆍ신풍제약 지수편입 결정

기업 최신 뉴스

  • 1
    소상공인 1000만 원 직접 대출 D+8, 소진율 4%
  • 2
    난기류에 휩싸인 자구안 실행…항공사 위기 '시계 제로'
  • 3
    비보존, 비마약성 진통제 미국 임상 3상 중단…“코로나19 여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