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길] 홍선영, 도 넘은 악플에 심경 토로·'미스트롯' 정미애 넷째 임신·김민아 성희롱 발언·'아스달 연대기' 제작 무기한 연기·블랙핑크, 빌보드 한국 걸그룹 단독 싱글 최고기록 (연예)

입력 2020-07-08 06:00

제보하기

'출근길'은 정치, 사회, 경제, 연예 등 각 분야의 전일 주요 뉴스를 정리한 코너입니다. 출근길 5분만 투자하세요. 하루의 이슈가 한눈에 들어옵니다.

▲'미우새'에 출연한 홍선영이 도 넘은 악플에 고충을 토로했습니다. (사진제공=SBS)

◇홍선영 도 넘은 악플에 심경 토로, '미우새'가 만든 파국

트로트 가수 홍진영의 친언니인 홍선영이 악플에 대한 심경을 밝혔습니다. 홍선영은 가수 홍진영과 함께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오리 새끼'에 출연하며 '다이어트 아이콘'으로 화제를 일으켰는데요. 한 네티즌은 홍선영에게 DM(다이렉트 메시지)으로 "솔직히 동생이 홍진영인 거 이외에 잘난 게 뭐가 있냐"라며 장문의 악플을 남겼습니다. 이어 6일 홍선영 인스타그램 계정에 "이번에는 좀 너무 갔다. 그만 미워해라"라며 심경을 전했습니다.

◇'미스트롯' 정미애 넷째 임신

트로트 가수 정미애가 넷째를 임신했습니다. 7일 정미애 소속사인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측은 임신 소식과 함께 "건강에 무리 가지 않게 스케줄을 소화할 수 있도록 서포트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5월 '내일은 미스트롯'에 출연한 정미애는 당시 세 아이의 엄마였는데요. 셋째 출산 2개월 만에 프로그램에 참가해 이목을 끌었습니다. 이어 정미애는 넷째 임신으로 트로트계 '다산의 여왕'임을 등극했습니다.

◇김민아, 유튜브에서 성희롱 발언으로 고발당해

방송인 김민아가 미성년자 성희롱 발언 논란으로 보수단체에게 고발당했습니다. 김민아는 5월 1일 유튜브 채널에서 중학생과 영상 통화로 인터뷰를 진행했는데요. 이어 김민아는 "엄청 에너지가 많을 시기인데 그 에너지는 어디서 푸냐"라며 물었고 학생이 대답 없이 웃자 "나랑 같은 생각을 하고 있냐"고 말했습니다. 이후 7일 자유대한호국단은 김민아가 '아동·청소년의 성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으로 서울지방경찰청에 고발장을 냈다고 밝혔습니다.

▲빌보드 '핫 100'에서 33위로 오른 블랙핑크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블랙핑크, 빌보드 '핫 100' 33위 한국 걸그룹 단독 싱글 최고기록

YG엔터테인먼트인 블랙핑크의 'How You Like that'이 빌보드 '핫 100' 차트에서 33위 진입에 성공했습니다. 7일(한국시간) 빌보드 차트는 공식 트위터에 이를 공지했습니다. 앞서 블랙핑크는 '레이디 가가'의 '사워 캔디'를 피처링하면서 지난달 '핫 100'에서 33위를 기록했지만, 이번 기록은 단독 싱글 성과를 의미했는데요. 이는 케이팝 걸그룹 중 이 차트에서 최고 기록을 세웠습니다.

◇tvN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제작 무기한 연기

코로나19 여파로 '아스달 연대기' 시즌2 제작이 연기됐습니다. 지난달 22일 스튜디오드래곤은 10월에 촬영 개시를 목표로 준비했으나 코로나19 사태로 미뤄졌다고 밝혔는데요. "해외촬영이 주가 되는 작품이라 올해 안에 제작은 힘들게 됐다"고 전했습니다. 코로나19로 해외 촬영이 어려워지고 여러 사정상 제작 일정에 차질을 빚게 되면서 감독과 출연진 섭외도 늦춰질 전망으로 예측했습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기안84 사과, ‘복학왕’ 여혐 논란 후폭풍…‘나 혼자 산다’ 하차 요구 빗발
  • 2
    ‘사랑의 콜센타’ 오승근 나이, 50년 세월 넘어 이찬원에 관심…“꺾기 잘한다”
  • 3
    셀리버리, ‘먹는 고도비만 치료제’ 본격 개발…“기술수출 추진”

사회 최신 뉴스

  • 1
    김호중 하차, ‘사랑의 콜센타’ 7인→6인 된 이유…인사도 없이 하차 ‘아쉬움’
  • 2
    강성훈, 여고생 욕설 주장에 난감…“그런 상황조차 없어” 결국 고소
  • 3
    ‘사랑의 콜센타’ 오승근 나이, 50년 세월 넘어 이찬원에 관심…“꺾기 잘한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