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수도권·광주·대전 코로나19 감염 계속…확진자 꾸준히 이어져

입력 2020-07-07 10:42

제보하기

▲전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현황. (그래픽=이투데이)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7일 0시 기준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환자가 전날보다 44명 증가한 1만3181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44명 중 24명은 해외유입, 20명은 지역발생 사례였다. 지역별로는 수도권과 광주, 대전에서 확진자 증가가 계속됐다. 경기(7명)와 서울(3명), 인천(2명) 등 수도권에서 12명의 확진자가 나왔고, 광주에서는 6명, 대전에서 2명의 확진자가 추가됐다.

완치자는 66명 늘어 누적 1만1914명이 격리 해제됐다. 사망자는 1명이 늘어 285명이 됐다.

격리 중 확진자는 다시 1000명 아래로 떨어졌다. 이날 격리 중인 환자는 23명이 줄어 982명으로 집계됐다.

한편, 의사환자(조사대상 유증상자)는 누적 134만6194명이 신고됐다. 전날보다 1만4398명 증가했다. 이 중 130만9338명은 음성으로 확인돼 격리 해제됐으며, 2만3675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유지나, 송해와 각별한 정…어쩌다 부녀지간 됐나 ‘뭉클’
  • 2
    오나라 나이, 40대에 예능 첫 고정…“유재석과 함께한 건 가문의 영광”
  • 3
    한샘, ‘유령회사’ 세워 불법 비자금 44억 조성 의혹 제기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원·달러 NDF 1132.2/1132.6, 0.8원 상승..ECB 통화완화 시사vs뉴욕증시 강세
  • 2
    프랑스 테러에 각국 강력 규탄...‘앙숙’ 터키도 “프랑스와 연대하겠다”
  • 3
    [상보] 9월 생산ㆍ소비ㆍ투자 석 달 만에 '트리플' 증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