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있다 1위, 코로나19 여파 속 흥행 독주…11일째 정상 지켜

입력 2020-07-05 23:29수정 2020-07-05 23:31

제보하기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살아있다'가 1위를 차지하며, 침체기에 빠진 극장가에서 독주하고 있다.

5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지난 4일 하루 동안 '살아있다'는 11만895명의 관객을 동원하면서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누적관객수는 145만3853명이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100만 관객을 넘긴 영화는 '살아있다'가 유일하다.

'#살아있다'는 원인불명 증세의 사람들이 공격을 시작하며 통제 불능에 빠진 가운데, 데이터, 와이파이, 문자, 전화 모든 것이 끊긴 채 홀로 아파트에 고립된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생존 스릴러다.

지난달 24일 개봉한 뒤, 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된 극장가에서 11일 연속 1위 자리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이날 2위는 '결백'이 차지했다. 같은날 하루 동안 1만9608명을 불러 모았고, 누적관객수는 78만9711명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임영웅 소감, ‘미스터트롯’ 콘서트서 맞은 데뷔 4주년…“모두 여러분 덕”
  • 2
    FNC 공식입장, 권민아 연락에 침묵한 이유…“지민은 일반인의 삶 살 것”
  • 3
    FNC 공식입장, 권민아가 의지한 초아…“난 언니가 좋아”

사회 최신 뉴스

  • 1
    [내일 날씨] 태풍 ‘장미’ 북상 중… 내일 전국에 많은 비
  • 2
    올림픽대로·강변북로 통제… 내일 출근길 대란 '비상'
  • 3
    '복면가왕' 와! 여름이다 숀리 누구?…유명 헬스 트레이너 "나도 피자 좋아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