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해 복귀, 블루 수트입고 '환한 미소'…"색다른 기분"

입력 2020-07-05 20:24수정 2020-07-05 23:34

제보하기

(출처=KBS 방송 캡처)

원로 방송인 송해가 복귀했다.

송해는 5일 방송된 KBS '전국 노래자랑' 40주년 기획편에 출연했다.

송해는 지난달 25일 몸살감기로 인해 병원에 입원했다. 코로나19 검사도 진행했으나 다행히 음성으로 판정됐다.

이날 블루 수트를 입고 등장한 송해는 "40년 역사와 더불어 이 자리에 나와서 가족들과 방청객 여러분을 즐겁게 해주신 분들, 화제의 분들을 모시고 진행할까 한다"라며 "색다른 기분"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우려와 달리 건강한 모습으로 진행에 나서 눈길을 샀다.

송해 복귀 소식에 시청자들은 "선생님 없는 '전국노래자랑'은 허전하다", "건강해 보이셔서 다행", "아프지 마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송해는 1927년생으로 올해 나이 93세다. 송해는 지난 1980년부터 '전국노래자랑' MC로 활약을 펼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임영웅 소감, ‘미스터트롯’ 콘서트서 맞은 데뷔 4주년…“모두 여러분 덕”
  • 2
    FNC 공식입장, 권민아 연락에 침묵한 이유…“지민은 일반인의 삶 살 것”
  • 3
    FNC 공식입장, 권민아가 의지한 초아…“난 언니가 좋아”

사회 최신 뉴스

  • 1
    [내일 날씨] 태풍 ‘장미’ 북상 중… 내일 전국에 많은 비
  • 2
    올림픽대로·강변북로 통제… 내일 출근길 대란 '비상'
  • 3
    '복면가왕' 와! 여름이다 숀리 누구?…유명 헬스 트레이너 "나도 피자 좋아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