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민교 반려견 두 마리에 물린 80대 여성 숨져

입력 2020-07-04 10:38

제보하기

(연합뉴스)
배우 김민교 씨의 반려견에게 물려 치료를 받던 80대 여성이 숨졌다.

경기 광주경찰서는 지난 5월 김민교의 반려견 두 마리에 물려 병원에 입원 중이던 A씨가 3일 새벽 치료 도중 숨졌다고 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5월 4일 경기 광주시에서 나물을 캐던 중 김민교의 반려견 두 마리에게 물려 치료를 받고 있었다. 이 반려견들은 목줄과 입마개를 하지 않은 상태에서 고라니를 보고 담장을 뛰어넘어 나갔다가 만난 A씨를 공격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 시신을 부검해 정확한 사인을 조사할 계획이다. 부검에서 A씨의 사인이 개 물림 사고에 의한 것으로 확정되면 견주인 김민교에게는 과실치사 혐의가 적용될 것으로 예상된다.

숨진 여성의 딸은 어머니의 사망 소식을 김민교에게 알렸다고 말했다. 유족들의 조사를 마친 경찰은 조만간 김민교를 불러 사고 경위에 대해 조사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가 사망에 이른 만큼 확실한 조사를 통해 시시비비를 가릴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씨의 반려견은 양치기 개로 이용되는 벨지안 쉽도그라는 품종의 대형견으로 최근에는 경찰견과 군견으로도 쓰이며 국내 동물보호법상 맹견으로는 분류돼 있지 않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사랑의 콜센타’ 오승근 나이, 50년 세월 넘어 이찬원에 관심…“꺾기 잘한다”
  • 2
    미스터트롯 영화제작, 브라운관 넘어 스크린까지…인기 종횡무진
  • 3
    김호중 하차, ‘사랑의 콜센타’ 7인→6인 된 이유…인사도 없이 하차 ‘아쉬움’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 부동산 보도 팩트체크·'김현정의 뉴스쇼' 통합당에 역전당한 지지율, 무엇이 문제일까?·'철파엠' 권진영·'최화정의 파워타임' 옥주현·'컬투쇼' 변기수, 김민경, 유세윤 外
  • 2
    [일기예보] 오늘 날씨, 전국 폭염특보·막바지 장맛비 '예상 강수량 최고 300mm 이상'…낮 최고 기온 35도 "미세먼지 농도 '좋음'"
  • 3
    [오늘의 운세] 8월 14일 띠별 운세 : 82년생 개띠 "옛 것을 버리고 새 것을 취하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