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지민, 연습생 시절 멤버 오디션 지켜봤다…데뷔 후 '팀킬' 발언 화제

입력 2020-07-03 21:39수정 2020-07-03 22:04

제보하기

(출처=AOA 신지민 SNS)

신지민의 과거 발언이 화제가 되고 있다.

3일 그룹 AOA를 향한 관심으로 인터넷이 뜨겁다.

이날 AOA 탈퇴 후 배우로 전향한 민아의 폭로글의 진실 여부가 화두에 오른 가운데 신지민이 민아의 첫인상을 언급한 발언도 주목 받았다.

지난 2015년 KBS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했던 AOA 신지민은 "연습생으로 4년 동안 지내며 다른 멤버들의 오디션을 다 지켜봤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가장 기억에 남는 멤버로는 민아다. 예뻐서 얘 됐으면 좋겠다고 했는데 다음날 정말 와 있었다"라고 회상했다. 이어 "근데 화면이 더 예쁘더라"라고 덧붙여 관객이 폭소했다.

당시 해당 발언은 신지민의 '팀킬 발언'으로 화제가 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종합] 미국 8만명 프랑스 4만명…코로나19 제2의 팬데믹
  • 2
    코로나 이후 첫 인천~베이징 직항편 열린다…에어차이나, 30일부터 출발
  • 3
    백신 개발했다는 러시아…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팬데믹 이후 최대

사회 최신 뉴스

  • 1
    시민단체, 택배사 규탄 집회…"과로사 책임지고 개선책 내놓아야"
  • 2
    [종합] '독감 백신 이상 반응' 전날 대비 365건 늘어…질병청 "접종 지속해야"
  • 3
    [상보] 질병청 "독감백신과 사망, 인과관계 극히 낮아…접종 지속 필요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