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똑똑한 여름나기 어때요?” 신세계百, 3일부터 ‘으뜸효율 가전’·‘냉감 이불’ 할인전

입력 2020-07-02 06:00

제보하기
으뜸효율 가전 환급 정책 후 가전매장 방문 23% 늘고 매출 21.1% 신장

(사진제공=신세계)

신세계백화점은 3일부터 9일까지 전점에서 '으뜸효율 가전제품전'을 준비했다고 2일 밝혔다. 가전제품 외에도 냉감 소재 이불 할인행사도 마련해 똑똑한 여름나기를 돕는다는 계획이다.

먼저 삼성전자에서는 행사 기간 중 에어컨 행사모델 구매 고객에 한해 10% 추가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두 품목 이상 구매 시 최대 50만 원까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대표상품은 무풍 에어컨(756만 원)이다. 위니아의 최고가 라인 에어컨인 컬렉션 에어컨과 둘레바람도 각각 269만 원과 214만 원이라는 특별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냉감 소재 여름 이불도 최대 40% 할인된 가격에 신세계백화점 전점 브랜드 본매장에서 판매한다. 대표상품으로는 알레르망 냉감 패드(싱글) 14만 원, 메르시 인견 이불 17만9000원, 메르시 인견 베게 커버 3만5000원, 바세나 여름 차렵 이불 14만9000원 등이 있다.

한편, 에너지 효율 등급이 높은 에어컨을 틀고, 열대야 속 편안한 숙면을 위해 냉감 이불을 덮는 등 에너지 절감에 가계 비용까지 줄이는 똑똑한 소비가 늘고 있다. 실제 3월 23일부터 시행된 ‘으뜸효율 가전제품 환급사업’으로 인해 백화점 가전 매장의 상품 구성도 달라지고 있다.

환급제도가 시행된 3월 23일부터 6월 30일까지 백화점 가전 매장을 방문하는 고객들은 전년보다 23.0% 늘었다. 매장을 찾은 대부분의 고객들이 으뜸효율 제품을 문의했으며 LG, 삼성 등 대형 가전 브랜드는 최근 건조기와 TV까지 에너지 효율 1등급으로 만들어 백화점에서 소개하고 있다.

온라인을 통한 수요도 폭발적으로 증가했다. SSG닷컴 가전 장르 실적을 살펴보면 3월 23일 직후 6월 30일까지 으뜸효율 제품은 전년 같은 기간보다 278% 높은 신장률을 기록했다. 6월 한 달 매출 역시 에어컨, 냉장고 등을 중심으로 90.5%라는 높은 신장률을 기록하며 식지 않는 으뜸효율 가전제품의 인기를 증명하고 있다.

‘꿀잠’에 대한 인식 변화로 냉감 소재의 여름 이불도 인기를 끌고 있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의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자주에서 출시한 ‘접촉 냉감 시리즈’ 제품은 출시 2주만에 전년 동기 대비 182%의 높은 신장률을 기록했다. 신세계백화점의 침구 매출은 지난해 6월 4%대 신장률에 불과했지만 올해는 냉감 소재의 여름 이불을 앞세워 같은 기간 24.7% 신장률을 기록 중이다.

서정훈 신세계백화점 가전팀장은 “역대급 더위가 예고된 가운데 알뜰한 여름나기 쇼핑 수요가 점점 늘어나는 추세”라며 “백화점을 찾는 고객들이 안심하고 똑똑한 소비를 할 수 있도록 쾌적하고 안전한 매장 조성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유지나, 송해와 각별한 정…어쩌다 부녀지간 됐나 ‘뭉클’
  • 2
    오나라 나이, 40대에 예능 첫 고정…“유재석과 함께한 건 가문의 영광”
  • 3
    한샘, ‘유령회사’ 세워 불법 비자금 44억 조성 의혹 제기

기업 최신 뉴스

  • 1
    롯데백화점, 30일부터 7일간 ‘코리아 패션 마켓 시즌2’ 실시… 중소 패션 업체 돕는다
  • 2
    한샘, ‘유령회사’ 세워 불법 비자금 44억 조성 의혹
  • 3
    지놈앤컴퍼니,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 통과…연내 이전상장 추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