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금 반환보증도 '언택트'로…HUG, 모바일 보증 서비스 출시

입력 2020-07-01 10:49수정 2020-07-01 10:50

제보하기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늦어도 9월까지 '네이버 부동산' 플랫폼을 활용한 비대면 전세금 반환보증 서비스를 시작한다. 모바일을 통해 보증 신청부터 보증료 납부, 보증서 발급까지 전세 반환보증 모든 절차를 비대면으로 진행할 수 있는 서비스다. HUG는 아파트나 주거용 오피스텔은 물론 연립주택과 빌라 등 다세대주택에도 비대면 전세금 보증 서비스를 제공키로 했다.

HUG는 이번 서비스를 위해 지난달 30일 네이버파이낸셜과 업무 협약을 맺었다. 양측은 올해까지 PC로도 전세금 반환 보증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이재광 HUG 사장은 “네이버파이낸셜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고객 편의성이 획기적으로 증대될 것”이라며 “HUG는 앞으로도 고객지향적인 서비스 개선을 통해 더 많은 임차인들이 전세금반환보증을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월세 5만원' 영구임대주택에 벤츠·BMW 등 외제차 즐비
  • 2
    중국 "'코로나 백신' 공공재로…합리적 가격에 세계에 제공"
  • 3
    정치권 들썩인 나훈아 공연…"노래로 국민 위로 받아"

부동산 최신 뉴스

  • 1
    "국토부 52개 위원회 중 7곳, 5년간 대면회의 0회"
  • 2
    규제로 아파트 매매시장 묶이자…다세대·연립주택 '들썩'
  • 3
    '월세 5만원' 영구임대주택에 벤츠·BMW 등 외제차 즐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