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언론 "황희찬, 라이프치히 이적 확정"…이적료 약 200억원 추정

입력 2020-07-01 10:25

제보하기

(AP/뉴시스)

황희찬(24·잘츠부르크)이 독일 분데스리가 정복에 나선다. RB 라이프치히 이적이 사실상 확정됐다.

독일 언론들은 앞다퉈 황희찬의 이적 사실을 알렸다. 스카이스포츠는 30일(한국시각)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의 황희찬이 독일 분데스리가 RB 라이프치히와 계약을 마쳤다"고 보도했다. 이적료는 1500만 유로(약 200억 원)로 추정된다. 빌트 역시 1일(한국시각) "라이프치히가 2010-21시즌 첫 번째 퍼즐로 황희찬 영입을 눈앞에 뒀다"며 "이번 주 내에 공식 발표가 이뤄질 예정"이라고 전했다.

황희찬이 새 도전을 시작할 라이프치히는 잘츠부르크의 자매 구단이다. 두 팀 모두 오스트리아 음료 회사 레드불이 최대 지분을 보유했고, 유니폼에 그려진 두 마리 황소처럼 저돌적인 압박 플레이를 펼치는 것이 특징이다.

분데스리가에 출사표를 던진 황희찬은 오스트리아 리그에서 자신의 역량을 입증했다. 올 시즌 컵 대회 포함 16골 21도움으로 잘츠부르크 핵심 선수 역할을 했다. 리그를 넘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눈에 띄는 활약으로 빅클럽의 관심을 받았다.

라이프치히는 첼시로 떠난 티모 베르너의 대체자로 황희찬을 택했다. 현재 율리안 나겔스만(33·독일)이 팀을 이끌고 있다. 그는 '미니 무리뉴'로 불리며 28세 독일 호펜하임에서 돌풍을 일으킨 젊은 감독이다. 올 시즌에는 라이프치히를 리그 3위에 올려놓았고, 유럽 챔피언스리그 16강전에서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를 꺾는 저력을 과시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임영웅 소감, ‘미스터트롯’ 콘서트서 맞은 데뷔 4주년…“모두 여러분 덕”
  • 2
    FNC 공식입장, 권민아 연락에 침묵한 이유…“지민은 일반인의 삶 살 것”
  • 3
    FNC 공식입장, 권민아가 의지한 초아…“난 언니가 좋아”

사회 최신 뉴스

  • 1
    [내일 날씨] 태풍 ‘장미’ 북상 중… 내일 전국에 많은 비
  • 2
    올림픽대로·강변북로 통제… 내일 출근길 대란 '비상'
  • 3
    '복면가왕' 와! 여름이다 숀리 누구?…유명 헬스 트레이너 "나도 피자 좋아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