탁현민 청와대 복귀...의전비서관으로 승진

입력 2020-05-26 16:15

제보하기
시진핑 방한 앞둔 포석 관측...청와대 "정해진 바 없다"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 (뉴시스)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 자문위원이 의전비서관으로 승진해 청와대에 복귀할 것으로 26일 알려졌다.

탁 자문위원이 청와대에 근무할 당시 사의를 표명하자 임종석 전 대통령비서실장이 사표를 반려하며 “첫눈이 오면 놓아주겠다”고 말해 유명해진 그는 지난해 1월 사퇴한지 1년 4개월만에 비서관으로 승진해 청와대에 복귀하게 됐다.

탁 자문위원은 문재인정부 출범 직후 청와대 의전비서관 선임행정관으로 활동했다. 2016년 문재인 대통령의 네팔 트래킹에 동행할 정도로 문 대통령의 신임을 받고 있으며, 지난 대선 때 선거캠프에서 토크콘서트 등 행사를 주도했다.

그는 선임행정관으로 활동하던 2018년 6월 과거 저술한 책에서 일부 표현이 여성비하 논란을 불러일으키자 사의를 표명한 바 있다. 그러나 임 비서실장의 만류로 그해 평양 남북정상회담까지 활동한 뒤 2019년 1월 다시 사표를 제출했다.

탁 자문위원의 복귀와 관련해 청와대 안팎에서는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방한 시기가 다가오고 있는 것을 염두에 둔 인사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그는 과거 문 대통령의 방중 일정에 자주 동행해 한류스타 등이 출연하는 만찬행사 등을 연출한 바 있다.

한편, 청와대는 국민소통수석실 산하 홍보기획비서관으로 한정우 현 춘추관장, 춘추관장에는 김재준 제1부속실 선임행정관을 내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윤종신 음성판정, “많은 곳 다녀 걱정했는데…” 9개월 만에 귀국한 사연은?
  • 2
    김민아 하차, 중학생 성희롱 논란 후폭풍…LCK 분석데스크 떠난다
  • 3
    신현준 법적대응, ‘슈돌’ 게시판 폐쇄 결정…갑질-프로포폴 논란에 ‘진땀’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원·달러 NDF 1204.7/1205.1, 0.65원 하락..EU 경기부양 기대
  • 2
    트럼프, 홍콩 특별지위 박탈 행정명령 서명...中 관리들과 거래하는 은행도 제재
  • 3
    [상보] 국제유가, 추가 감산 결과 주시하며 소폭 상승...WTI 0.5%↑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