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소미, 남편 향해 무릎 꿇고 사과했던 이유…부끄러운 스킨십 탓

입력 2020-05-23 21:54수정 2020-05-23 22:10

제보하기

(출처=MBC 에브리원 캡처)

안소미와 남편이 화제가 된 가운데 안소미가 전한 신혼의 에피소드도 재조명됐다.

23일 JTBC '가장 보통의 가족'에 안소미와 남편이 등장했다. 두 사람은 딸 육아 방법의 차이를 두고 갈등을 보였다. 남편은 아이의 성장과정에 맞는 육아법을 요구했지만 안소미는 아이가 원하는 것을 따르는 것을 중점으로 두었다.

두 사람은 2018년 결혼했다. 신혼 1개월차에 접어들며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남편에게 무릎 꿇고 사과했다고 털어놓았다.

안소미에 따르면 안소미는 평소 남에게 말하기 부끄러운 스킨십을 좋아한다는 것. 남편의 엉덩이를 깨무는 것을 좋아했는데 어느날 남편이 "그만하라"라고 말하며 울었다. 이에 안소미가 미안하다고 무릎 꿇고 사과했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베리굿 음성판정, 소속사 대표 및 매니저 확진…자가격리 돌입
  • 2
    [급등락주 짚어보기] 윤석열 테마주 제일테크노스ㆍ서연이화 '上'
  • 3
    유희열 자가격리, 에버글로우와 접촉→ ‘음성’ 판정…“모든 스케줄 취소”

사회 최신 뉴스

  • 1
    조현영-딘딘, 결혼 예능 도전?…교제 고백 영상 120만 뷰 효과 '눈길'
  • 2
    김병철 나이, 40대 중반…결혼은 아직 “언젠가 꼭 할 것”
  • 3
    김은희 작가X주지훈, ‘유퀴즈’ 출연 이유…‘월드 클래스’의 등장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