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원 “노무현 전 대통령 비보에 슬퍼하던 DJ 모습 겹쳐”

입력 2020-05-23 14:24

제보하기

(연합뉴스)

박지원 민생당 의원은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1주기인 23일 김대중 전 대통령을 회상하며 “하늘나라에서 이희호 여사님, 노 대통령님과 함께 우리를 바라보고 계신다”며 “유지를 받들겠다. 잘 하겠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노무현 대통령 11주기를 추모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노 전 대통령 서거 당시를 상기하며 “서거 당일도 금귀월래 중이라 목포에서 비보를 접했다”며 “비보를 접하고 바로 DJ(김대중 전 대통령)에게 보고드리니 '내 몸의 절반이 무너져 내린 심정이다'라시며 슬퍼하시던 대통령님의 모습이 겹친다”고 전했다.

박 의원은 "강한 검찰수사를 보고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싸웠던 생각, DJ께 '언론에 보도되는 내용으로 보면 불행한 결과로 나타날 것 같다'는 보고에 의원 연판장을 받아 검찰에 제출하라던 DJ, 바로 서명을 시작했지만 망설이던 의원들, 국장을 거부하는 유족들을 설득하라던, 공동장례위원장을 수락하고 한명숙 총리를 선임하라던, 서울역 빈소를 방문하시고 서울역사에서 의원들과 점심하시며 격려하시던, 장례식장에서 권양숙 여사님을 마주보시며 오열하시던 DJ 모습이 눈 앞에 전개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건강이 극도로 쇄약해지신 대통령께서 땡볕 장례식장 오열과 상심이 더욱 악화돼 가셔 지금은 하늘나라에서 이희호 여사님, 노 대통령님과 함께 우리를 바라보고 계신다"며 "유지를 받들겠다. 잘 하겠다"고 전했다.

아울러 "고 노 대통령님이 영면하시길 목포에서 기도드린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증시 키워드] 렘데시비르 특례도입 추진에 파미셀 '주목'…유상증자 성공 에이치엘비
  • 2
    [특징주] 톱텍, '에어퀸 나노마스크' K-방역 마스크 수출 재개 가능성↑
  • 3
    수원 ‘영통자이’ 3가구 ‘줍줍’ 나왔다… 3일 신청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종합]문재인 대통령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 훨씬 큰 스케일과 긴 구상 담아야"
  • 2
    감사원, “건전성 우려…재정준칙 도입 여부 검토해야”
  • 3
    김해영 “윤미향 기자회견, 의혹해소 충분치 않아”… 남인순 “위안부 인권 운동 숨통 끊으려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