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더 낮은 자세로 '노무현 발자취' 따를 것"

입력 2020-05-23 11:19

제보하기

▲노무현 전 대통령 11주기 추도식을 하루 앞둔 22일 오전 경남 김해 봉하마을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 너럭바위.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은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1주기인 2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세계적 국난을 국민의 힘으로 극복하고 있는 지금, 더불어 '사람 사는 세상'을 말했던 노 전 대통령의 말씀이 가슴 깊이 와 닿는다"고 말했다.

민주당은 이날 강훈식 수석대변인 이름으로 낸 논평을 통해 "사회통합을 향한 끊임없는 열정과 대의를 위한 자기 헌신이 만들어 낸 수많은 개혁과 통합의 과제들을 민주당과 문재인 정부는 함께 이뤄나가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노 전 대통령이 꿈꿨던 '상식이 통하는 사회', '반칙과 특권이 없는 세상'은 문재인 정부의 나라다운 나라, 새로운 대한민국을 위한 여정으로 이어지고 있다"며 "더 겸손하고 더 낮은 자세로 국민을 위한 그분의 발자취를 한 걸음 한 걸음 따르겠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속보 경남 진주 단체연수 코로나19 확진자 27명 더 확인…누적 61명
  • 2
    속보 서울 강남구 연기학원에서 코로나19 27명 확진
  • 3
    제천시청,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2명 발생…"정확한 감염 경로·동선 조사중"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트럼프 "다음주 코로나19 백신 배송 시작...바이든 공 아냐“
  • 2
    왕이 "남북 양측이 한반도 주인…남북교류 회복지지"
  • 3
    한은 목표에 고용 추가…한은 조사국장 출신 장민 “넣되 정책수단 확충”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