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신평, KCC 신용등급 ‘AA’→‘AA-’ 하향 변경

입력 2020-05-21 16:09

제보하기

▲KCC 주요 재무지표. (출처=한국신용평가)

한국신용평가가 21일 정기평가를 통해 KCC의 신용등급을 ‘AA, 부정적’에서 ‘AA-, 안정적’으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한신평은 “인수합병(M&A) 이후 변동성이 높은 실리콘 사업 비중이 확대돼 사업 안정성이 과거 대비 저하됐다”고 설명했다. KCC는 지난해 5월 미국 실리콘제조업체 모멘티브를 인수했다.

이어 “건자재, 도료 등 기존 사업의 경우 전방 수요 부진 및 경쟁 심화 등의 영향으로 실리콘 사업은 공급 확대로 인해 수익성이 저하됐으며, 중단기적으로 이러한 추세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대규모 M&A로 인해 재무안정성이 저하된 점도 지적했다. 모멘티브 인수가액 3조6000억 원 중 1조6000억 원은 컨소시엄의 출자 및 대여금, 2조 원은 인수금융을 통해 조달됐다. 한신평은 “기존 및 신규 사업의 수익성 저하, 비우호적인 전방산업 영업환경 등을 감안할 때 단기간 내 2018년 이전 수준의 재무안정성을 회복하기는 어려울 것”으로 내다봤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곽정은 접촉사고, 과로로 발생한 사고…“과로가 이렇게 무섭다” 팬들도 깜짝
  • 2
    '위례신도시 우미린 2차' 1순위 청약 마감…평균 경쟁률 115.1대 1
  • 3
    이선희, 14년 만에 두 번째 이혼…현재 근황은? “앨범 작업 중”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라임사태 ‘사적화해→분조위 제외’ 첫 사례…은행 先보상 백기 드나
  • 2
    한진칼, 기타법인이 2% 매집하며 주가 14% 급등
  • 3
    'BTS 소속' 빅히트엔터 본격 상장 추진···이르면 이번 주 예심 신청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