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제약ㆍ더존비즈온, MSCI 지수 편입 ‘강세’

입력 2020-05-13 16:24

제보하기

더존비즈온, 셀트리온제약이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 코리아 지수 종목 정기변경에 신규 편입되면서 상승세로 마감했다.

13일 셀트리온제약 주가는 전일 대비 7800원(10.10%) 상승한 8만5000원에 마감했다. 더존비즈온 역시 4.95% 올랐다. 통상 MSCI 한국지수에 편입되면 지수를 추종하는 패시브 펀드 자금이 유입돼 수급 측면에서 긍정적 영향을 기대할 수 있다.

반면 지수에서 제외된 OCI(-1.56%), 메디톡스(-3.63%), HDC현대산업개발(-2.60%), KCC(-0.68%), 한화생명(-0.92%) 등은 일제히 약세를 보였다. 지수 편입이 무산된 한진칼도 12.90% 급락했다.

이번 신규 편입ㆍ편출로 인해 한국 지수 종목 수는 110개에서 107개로 줄었고, 신흥국 시장 내 한국 비중은 11.7%에서 11.3%로 감소했다. 이번 지수 변경은 오는 29일 장 마감 후 적용되며, 다음달 1일부터 변경된다.

이번 지수 변경으로 국내 증시에서 일부 패시브 자금 유출될 전망이다. 다만 자금 이탈 규모는 크지 않을 것으로 분석된다.

강송철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신흥국 시장 내 중국 비중은 40.5%에서 41.5%로 증가하고, 한국 비중은 11.7%에서 11.3%로 감소했다며 ”정기 변경 적용일에 한국물 매도 우위가 추정된다“고 분석했다.

문종진 교보증권 연구원은 ”과거 정기 변경과 비슷한 수준의 비중 감소“라며 ”신흥국 시장 내 한국 비중은 지속해서 낮아지는 추세지만 대규모 패시브 자금 이탈 가능성은 작다“고 내다봤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황미나 퇴사, ‘연애의 맛’ 출신 기상캐스터…TV조선과 이별 “더 나은 모습으로…”
  • 2
    곽정은 접촉사고, 과로로 발생한 사고…“과로가 이렇게 무섭다” 팬들도 깜짝
  • 3
    '위례신도시 우미린 2차' 1순위 청약 마감…평균 경쟁률 115.1대 1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라임사태 ‘사적화해→분조위 제외’ 첫 사례…은행 先보상 백기 드나
  • 2
    한진칼, 기타법인이 2% 매집하며 주가 14% 급등
  • 3
    'BTS 소속' 빅히트엔터 본격 상장 추진···이르면 이번 주 예심 신청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