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IBK기업은행과 맞손…금융지원 협약

입력 2020-04-21 14:00

제보하기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제공=중소기업중앙회)

중소기업중앙회(중기중앙회)가 21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IBK기업은행과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중기중앙회는 기업은행에 1000억원을 예치하고, 기업은행은 이를 재원으로 1500억 원 규모의 대출을 지원한다.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노란우산에 가입한 소기업·소상공인은 21일부터 기업은행 각 지점을 통해 문의 및 신청이 가능하다.

기업은행은 0.75%포인트(p) 대출금리를 자동 감면하고, 거 래기여도와 신용등급에 따라 추가 감면이 가능하다. 대출 한도는 최대 1억 원까지 은행의 여신심사에 따라 결정된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한 금융지원이 코로나19로 피해를 겪고 있는 소기업·소상공인의 어려움 극복과 지속성장의 밑거름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하며, 기업은행과 상호 긴밀한 협력을 통해 소기업·소상공인 대상의 금융지원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곽정은 접촉사고, 과로로 발생한 사고…“과로가 이렇게 무섭다” 팬들도 깜짝
  • 2
    '위례신도시 우미린 2차' 1순위 청약 마감…평균 경쟁률 115.1대 1
  • 3
    이선희, 14년 만에 두 번째 이혼…현재 근황은? “앨범 작업 중”

기업 최신 뉴스

  • 1
    ‘가치삽시다 플랫폼’, 27~28일 라이브커머스 시범방송 실시
  • 2
    롯데마트, 농협 손잡고 우리 농산물 살리기…"제철 과일ㆍ채소 20% 할인"
  • 3
    “미래형 이마트가 온다” 이마트타운 월계점 28일 그랜드 오픈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