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제네틱스, ‘경남바이오파마’로 새 출발

입력 2020-04-06 09:33

제보하기

바이오제네틱스는 26일 주주총회를 개최하고 회사 사명을 경남바이오파마로 변경했다고 6일 밝혔다.

경남바이오파마(전 바이오제네틱스)는 이번 사명 변경으로 자회사인 경남제약과 함께 제약 바이오 사업의 기틀을 새로 다지고 더욱 큰 시너지 효과를 끌어낸다는 각오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사명 변경은 기업 이미지 제고와 사업 다각화를 위한 것”이라며 “경남제약과 제약 바이오 사업을 선도해나가는 글로벌 바이오헬스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남바이오파마는 현재 4세대 항암제 등을 개발 진행하고 있는 바이오사업부문과 콘돔·수술용 장갑 등 라텍스 제품을 개발·생산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대체육 시장에 진출하며 사업 영역을 넓히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사랑의 콜센타’ 오승근 나이, 50년 세월 넘어 이찬원에 관심…“꺾기 잘한다”
  • 2
    미스터트롯 영화제작, 브라운관 넘어 스크린까지…인기 종횡무진
  • 3
    김호중 하차, ‘사랑의 콜센타’ 7인→6인 된 이유…인사도 없이 하차 ‘아쉬움’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동국제약, 인사돌 가격 인상ㆍ화장품 추가 모멘텀 주목 ‘목표가↑’-신한금융
  • 2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08/14)
  • 3
    삼강엠앤티, 해상풍력 고성장 최대 수혜주 ‘매수’-유진투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