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배우 김유빈, ‘n번방’ 망언에 父의 호소…“신상털기에 괴로워하고 있다”

입력 2020-03-26 00:38

제보하기

(출처=김유빈 페이스북)

아역 뮤지컬 배우 김유빈(16)의 아버지가 텔레그램 ‘n번방’ 망언과 관련해 용서를 구했다.

25일 김유빈의 아버지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어린 나이에 저지른 실수인 만큼 너그러이 용서해주시기 바란다”라고 호소했다.

앞서 김유빈은 지난 24일 자신의 SNS를 통해 “대한민국 창X가 27만 명이라는데 그럼 너도 사실상 창X냐. 내가 가해자면 너는 창X다. N번방 안 본 남자들 일동”이라는 글을 공유했다.

이후 네티즌의 비난이 이어졌고 김유빈은 사과했지만 논란은 쉬이 사그라지지 않았다. 일각에서는 김유빈의 신상을 터는 일도 발생했다.

이에 김유빈의 아버지는 “현재 아이가 신상털기를 당해 극도로 괴로워하고 있는 상황이다. 어린 나이에 저지른 실수인 만큼 너그러이 용서해주시기 바란다”라고 전했다.

아버지에 따르면 김유빈은 아는 형으로부터 N번방 사건과 관련한 이야기를 전해 듣고 내용을 충분히 인지하지 못한 상태로 게시물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김유빈은 2004년생으로 올해 나이 15살이다. 지난 2013년 오페라 ‘토스카’로 데뷔해 뮤지컬 아역배우로 활동하며 다양한 작품에 출연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미카엘♥박은희, 아내 직업은 요가 강사…이혼 아픔 이겨낸 ‘재혼 커플’
  • 2
    DSP 공식입장, 전소민이 이현주 왕따 주동?…매니저와 교제 의혹까지 “사실무근”
  • 3
    임영웅, 드디어 신곡 발표하나…“새 노래 기다리고 계시나요?”

사회 최신 뉴스

  • 1
    블랙핑크 로제, 첫 솔로 데뷔 12일 확정
  • 2
    [코로나19 지역별 현황] 서울 2만8454명·경기 2만3829명·대구 8647명·인천 4456명·경북 3273명·부산 3256명·검역 2984명 순
  • 3
    갑작스러운 폭설에 강원지역 교통사고 79건…사망 1명·부상 65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