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임 경영 의지 보인 정의선…사흘간 현대차ㆍ모비스 자사주 677억 원 매입

입력 2020-03-25 19:06

제보하기
현대차 "지배구조와는 무관한 결정"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 (사진제공=현대차그룹)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이 최근 사흘간 책임경영 차원에서 현대차ㆍ현대모비스 주식을 총 677억 원어치를 사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차와 현대모비스는 25일 정 수석부회장이 주식을 약 397억 원어치 장내 매수했다고 공시했다.

정 수석부회장이 사들인 현대차, 현대모비스 자사주는 각각 28만5517주, 15만561주다. 매입 단가는 각각 6만8646원, 13만3724원이다.

주식 변동일은 25일이지만, 실제 매수는 이보다 앞선 23일께 이뤄진 것으로 보인다.

정 수석부회장은 23일과 24일에도 현대차, 현대모비스 주식을 각각 20만4464주, 10만6378주씩 매입해 총 280억 원 규모의 주식을 사들였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금융시장이 불안정한 상황에서 회사를 책임감 있게 끌고 가겠다는 의지를 밝힌 것"이라며 지배구조와는 무관한 결정으로 안다고 말했다.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주가가 큰 폭으로 하락한 상황에서 정 수석부회장이 미래 기업가치 향상과 주주가치 제고를 위한 의지를 밝힌 것이라고 업계는 해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증시 키워드] 이노비오, 코로나 백신 물질 생산 소식에 진원생명과학 '상한가'…휴머니젠 덕 케이피엠테크 '급등'
  • 2
    보건복지부, 치매 2000억 원 투자…젬백스 등 국내 관련 기업 관심↑
  • 3
    "학군지 몸값 더 오르나"… 중학교 '학군 개편' 논란

기업 최신 뉴스

  • 1
    중기부, AIㆍ소부장 분야 ‘중소기업 계약학과’ 주관대학 모집
  • 2
    우체국, 등기우편물 비대면 배송한다
  • 3
    구광모 LG 회장 "코로나19 어려움 속에도 반드시 기회가 있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